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쌍용 동해공장서 50대 노동자 2명 고압선 화상 사고
입력 2022.05.06 (22:11) 수정 2022.05.06 (22:15)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6일) 오전 8시쯤 동해시 삼화동 쌍용씨앤이 동해공장 변전실에서 50대 협력업체 노동자 2명이 고압선 불꽃에 화상을 입어 헬기를 통해 서울의 화상전문병원으로 긴급 후송됐습니다.

경찰은 피해 노동자들이 고압선 작업을 준비하다,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쌍용 동해공장서 50대 노동자 2명 고압선 화상 사고
    • 입력 2022-05-06 22:11:13
    • 수정2022-05-06 22:15:35
    뉴스9(춘천)
오늘(6일) 오전 8시쯤 동해시 삼화동 쌍용씨앤이 동해공장 변전실에서 50대 협력업체 노동자 2명이 고압선 불꽃에 화상을 입어 헬기를 통해 서울의 화상전문병원으로 긴급 후송됐습니다.

경찰은 피해 노동자들이 고압선 작업을 준비하다,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춘천)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