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 대통령, 김오수 사의 수용…검찰 간부들 사의는 반려
입력 2022.05.06 (23:47) 수정 2022.05.06 (23:50)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 김오수 검찰총장의 사의를 수용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앞서 김 총장 사표를 한 차례 반려했지만, 김 총장이 스스로 책임지겠다는 뜻으로 사의를 재차 밝혀와 더 미루기 어려운 상황이 됐다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다만, 대검 차장 등 검찰 간부들의 사의는 검찰 사무 공백으로 국민 피해가 우려된다며 반려했습니다.
  • 문 대통령, 김오수 사의 수용…검찰 간부들 사의는 반려
    • 입력 2022-05-06 23:47:43
    • 수정2022-05-06 23:50:49
    뉴스라인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 김오수 검찰총장의 사의를 수용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앞서 김 총장 사표를 한 차례 반려했지만, 김 총장이 스스로 책임지겠다는 뜻으로 사의를 재차 밝혀와 더 미루기 어려운 상황이 됐다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다만, 대검 차장 등 검찰 간부들의 사의는 검찰 사무 공백으로 국민 피해가 우려된다며 반려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