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도로공사 “고속도로 정체, 내일 오후 4~5시 가장 극심”
입력 2022.05.07 (19:59) 사회
전국 고속도로 정체는 오늘 밤 9시쯤부터 점차 풀릴 전망입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오늘(7일) 밤 9시쯤부터 고속도로 정체가 상당수 해소될 거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오후 6시 기준 전국에서 431만 대의 차량이 움직인 것으로 도로공사는 파악했습니다.

연휴 마지막 날인 내일은 수도권으로 돌아오는 차량이 많을 것으로 보입니다.

도로공사는 “내일 전국에서 537만 대의 차량이 이동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지방 방향은 정체가 없는 반면, 서울로 돌아오는 차량이 많을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또, 서울 방향 정체는 오후 4시부터 5시 사이가 가장 극심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도로공사 “고속도로 정체, 내일 오후 4~5시 가장 극심”
    • 입력 2022-05-07 19:59:44
    사회
전국 고속도로 정체는 오늘 밤 9시쯤부터 점차 풀릴 전망입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오늘(7일) 밤 9시쯤부터 고속도로 정체가 상당수 해소될 거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오후 6시 기준 전국에서 431만 대의 차량이 움직인 것으로 도로공사는 파악했습니다.

연휴 마지막 날인 내일은 수도권으로 돌아오는 차량이 많을 것으로 보입니다.

도로공사는 “내일 전국에서 537만 대의 차량이 이동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지방 방향은 정체가 없는 반면, 서울로 돌아오는 차량이 많을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또, 서울 방향 정체는 오후 4시부터 5시 사이가 가장 극심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