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윤석열 정부 출범
[심층인터뷰] 새 정부 과제는?
입력 2022.05.11 (00:04) 수정 2022.05.11 (00:25)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처럼 ‘윤석열 정부’를 향한 국민들의 목소리는 다양합니다.

그만큼 풀어나가야 할 과제도 많다는 뜻일 텐데요.

최영일 시사평론가 스튜디오에 나와있습니다.

[앵커]

윤 대통령의 취임사에 담긴 국정 철학, 어떻게 보셨습니까?

[앵커]

윤 대통령은 출범 초부터 까다로운 외교전에 나서야 합니다.

그 첫 걸음, 열흘 뒤 열릴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이죠.

최우선 의제는 역시, 북핵문제 아니겠습니까?

[앵커]

북핵문제 해결을 위해선, 중국과의 공조도 필수적이죠.

특히 오늘 시진핑 주석이 윤 대통령의 중국 방문을 초청하기도 했는데요.

앞으로의 한중관계, 어떻게 설정해나갈까요?

[앵커]

일본과의 관계도 변숩니다.

오늘 일본 정부는 윤 대통령의 리더십을 기대한다고 말했지만, 첫 번째로 풀어야 할 과제, 과거사 아닙니까?

[앵커]

국내 정세도 만만치 않죠.

일단 새 정부, 결국 ‘반쪽 내각’으로 시작했어요.

국정 공백 우려가 나올 수밖에 없을 텐데 어떻게 돌파해나갈까요?

여소야대 국면에서, 윤 대통령이 협치를 이끌어낼 수 있는 묘수, 뭐가 있겠습니까?

[앵커]

경제 상황 역시, 녹록치 않습니다.

고환율, 고금리, 고물가의 파고를 넘어서야 하는데, 이 ‘3고 현상’을 부추길 수 있는 추경 문제도 풀어야 하죠.

해법이 있겠습니까?
  • [심층인터뷰] 새 정부 과제는?
    • 입력 2022-05-11 00:04:19
    • 수정2022-05-11 00:25:45
    뉴스라인
[앵커]

이처럼 ‘윤석열 정부’를 향한 국민들의 목소리는 다양합니다.

그만큼 풀어나가야 할 과제도 많다는 뜻일 텐데요.

최영일 시사평론가 스튜디오에 나와있습니다.

[앵커]

윤 대통령의 취임사에 담긴 국정 철학, 어떻게 보셨습니까?

[앵커]

윤 대통령은 출범 초부터 까다로운 외교전에 나서야 합니다.

그 첫 걸음, 열흘 뒤 열릴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이죠.

최우선 의제는 역시, 북핵문제 아니겠습니까?

[앵커]

북핵문제 해결을 위해선, 중국과의 공조도 필수적이죠.

특히 오늘 시진핑 주석이 윤 대통령의 중국 방문을 초청하기도 했는데요.

앞으로의 한중관계, 어떻게 설정해나갈까요?

[앵커]

일본과의 관계도 변숩니다.

오늘 일본 정부는 윤 대통령의 리더십을 기대한다고 말했지만, 첫 번째로 풀어야 할 과제, 과거사 아닙니까?

[앵커]

국내 정세도 만만치 않죠.

일단 새 정부, 결국 ‘반쪽 내각’으로 시작했어요.

국정 공백 우려가 나올 수밖에 없을 텐데 어떻게 돌파해나갈까요?

여소야대 국면에서, 윤 대통령이 협치를 이끌어낼 수 있는 묘수, 뭐가 있겠습니까?

[앵커]

경제 상황 역시, 녹록치 않습니다.

고환율, 고금리, 고물가의 파고를 넘어서야 하는데, 이 ‘3고 현상’을 부추길 수 있는 추경 문제도 풀어야 하죠.

해법이 있겠습니까?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