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차, 울산공장에 LNG 열병합 발전소 건설
입력 2022.05.11 (09:53) 수정 2022.05.11 (10:11)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현대자동차가 울산공장에 LNG 즉 액화천연가스 열병합 발전소를 건설해 한전으로부터 받는 전력 소요량의 70% 가량을 자체 생산하기로 했습니다.

현대차가 회사 홈페이지에 공고한 내용에 따르면 LNG 열병합발전소는 184메가와트 규모로 올해 착공해 2025년까지 울산공장에 건립됩니다.

현대차는 이 발전소에서 기존에 공급받던 전력량의 72%를 자체 생산하고 스팀도 기존 스팀양의 59% 가량을 자체 생산할 계획입니다.
  • 현대차, 울산공장에 LNG 열병합 발전소 건설
    • 입력 2022-05-11 09:53:10
    • 수정2022-05-11 10:11:58
    930뉴스(울산)
현대자동차가 울산공장에 LNG 즉 액화천연가스 열병합 발전소를 건설해 한전으로부터 받는 전력 소요량의 70% 가량을 자체 생산하기로 했습니다.

현대차가 회사 홈페이지에 공고한 내용에 따르면 LNG 열병합발전소는 184메가와트 규모로 올해 착공해 2025년까지 울산공장에 건립됩니다.

현대차는 이 발전소에서 기존에 공급받던 전력량의 72%를 자체 생산하고 스팀도 기존 스팀양의 59% 가량을 자체 생산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