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영민 “충청권이 승부처” vs 김영환 “저출생 해결 공약”
입력 2022.05.12 (10:26) 수정 2022.05.12 (10:52) 930뉴스(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여·야 충북지사 후보들이 6·1 지방선거 후보 등록을 앞두고 부동층 공략에 나섰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노영민 예비후보는 어제(11일) 중앙당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해 지방선거의 승부가 충청권에서 판가름 날 것이라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국민의힘 김영환 예비후보는 천만 원의 출산 수당과 5년 동안 매달 백만 원의 양육수당 지급 등 저출생 문제 해결을 공약했습니다.
  • 노영민 “충청권이 승부처” vs 김영환 “저출생 해결 공약”
    • 입력 2022-05-12 10:26:24
    • 수정2022-05-12 10:52:26
    930뉴스(청주)
여·야 충북지사 후보들이 6·1 지방선거 후보 등록을 앞두고 부동층 공략에 나섰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노영민 예비후보는 어제(11일) 중앙당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해 지방선거의 승부가 충청권에서 판가름 날 것이라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국민의힘 김영환 예비후보는 천만 원의 출산 수당과 5년 동안 매달 백만 원의 양육수당 지급 등 저출생 문제 해결을 공약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