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G20 회의로 7월·10월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 날짜 조정
입력 2022.05.12 (11:05) 수정 2022.05.12 (11:13) 경제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결정하는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의 7월과 10월 개최 날짜를 조정한다고 오늘(12일)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7월 14일 예정이었던 회의는 하루 앞당긴 7월 13일 열립니다.

7월 15일과 16일 인도네시아에서 열리는 G20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 회의 일정을 반영한 조치입니다.

10월 14일 예정 회의는 이틀 앞당겨 10월 12일로 조정됐습니다.

이는 10월 13일과 14일 미국에서 G20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 회의와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G) 연차총회가 개최되는 것에 따른 조정입니다.

올해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는 5월 26일, 7월 13일, 8월 25일, 10월 12일, 11월 24일 등 다섯 차례 더 열립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G20 회의로 7월·10월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 날짜 조정
    • 입력 2022-05-12 11:05:45
    • 수정2022-05-12 11:13:39
    경제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결정하는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의 7월과 10월 개최 날짜를 조정한다고 오늘(12일)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7월 14일 예정이었던 회의는 하루 앞당긴 7월 13일 열립니다.

7월 15일과 16일 인도네시아에서 열리는 G20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 회의 일정을 반영한 조치입니다.

10월 14일 예정 회의는 이틀 앞당겨 10월 12일로 조정됐습니다.

이는 10월 13일과 14일 미국에서 G20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 회의와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G) 연차총회가 개최되는 것에 따른 조정입니다.

올해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는 5월 26일, 7월 13일, 8월 25일, 10월 12일, 11월 24일 등 다섯 차례 더 열립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