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윤 대통령, 장관 4명 추가 임명…첫 국무회의 추경 의결
입력 2022.05.13 (07:04) 수정 2022.05.13 (07:12)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어제 새 정부 장관들을 추가로 임명하고 첫 국무회의도 주재했습니다.

국무회의에선 59조 4천 억 원 규모의 코로나19 손실보상 추경안이 의결됐습니다.

강병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출근길, 윤석열 대통령은 장관을 추가로 임명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윤석열 대통령 : "(혹시 오늘 청문보고서가 채택 안 된 장관도 임명하실 계획 있으십니까?) 글쎄, 오늘 일부만."]

1시간 만에 외교부 박진, 행정안전부 이상민 장관이 임명됐습니다.

대통령실 핵심 관계자는 국정 공백이 없는 게 가장 중요하다며, 청문보고서 없이 임명한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역시 청문보고서가 채택되지 않은 장관 후보자 3명의 임명은 아직 고심 중, 대통령실 관계자는 서둘러 갈 필요가 있느냐, 강대강 국면으로 갈 필요는 없다는 게 대통령실 기류라고 전했습니다.

한덕수 총리 후보자 인준 방침을 아직 확정하지 않은 민주당을, 굳이 자극하지 않겠다는 계산으로 보입니다.

새 정부 장관이 9명 밖에 임명되지 않은 상황에서 문재인 정부 장관 2명이 참석한 가운데 첫 국무회의가 열렸습니다.

당초 15명 이상이 참석해야 열리는 것으로 알려진 것과 달리 11명 이상 참석으로 국무회의 개의가 가능하다는 법제처 유권해석에 따른 겁니다.

안건은 59조 4천억 원 규모의 코로나19 손실보상 추경안.

윤 대통령은 방역으로 발생한 국민 손실을 보상하는 건 국가의 의무라고 밝혔습니다.

[윤석열 대통령 : "(정부가) 국민의 자산권 행사를 제한하고 손실보상을 제대로 해주지 않는다면, 진정한 법치국가라고 보기 어렵습니다."]

추경안은 국무회의에서 의결됐고 오늘 국회에 제출됩니다.

윤 대통령은 16일 추경안에 대한 국회 시정연설에도 나섭니다.

윤 대통령은 국무회의가 끝난 뒤, 청문보고서가 도착한 산자부 이창양, 중기부 이영 2명 장관도 추가로 임명했습니다.

이로써 초대 내각의 장관은 11명이 임명됐습니다.

KBS 뉴스 강병수입니다.
  • 윤 대통령, 장관 4명 추가 임명…첫 국무회의 추경 의결
    • 입력 2022-05-13 07:04:12
    • 수정2022-05-13 07:12:31
    뉴스광장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어제 새 정부 장관들을 추가로 임명하고 첫 국무회의도 주재했습니다.

국무회의에선 59조 4천 억 원 규모의 코로나19 손실보상 추경안이 의결됐습니다.

강병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출근길, 윤석열 대통령은 장관을 추가로 임명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윤석열 대통령 : "(혹시 오늘 청문보고서가 채택 안 된 장관도 임명하실 계획 있으십니까?) 글쎄, 오늘 일부만."]

1시간 만에 외교부 박진, 행정안전부 이상민 장관이 임명됐습니다.

대통령실 핵심 관계자는 국정 공백이 없는 게 가장 중요하다며, 청문보고서 없이 임명한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역시 청문보고서가 채택되지 않은 장관 후보자 3명의 임명은 아직 고심 중, 대통령실 관계자는 서둘러 갈 필요가 있느냐, 강대강 국면으로 갈 필요는 없다는 게 대통령실 기류라고 전했습니다.

한덕수 총리 후보자 인준 방침을 아직 확정하지 않은 민주당을, 굳이 자극하지 않겠다는 계산으로 보입니다.

새 정부 장관이 9명 밖에 임명되지 않은 상황에서 문재인 정부 장관 2명이 참석한 가운데 첫 국무회의가 열렸습니다.

당초 15명 이상이 참석해야 열리는 것으로 알려진 것과 달리 11명 이상 참석으로 국무회의 개의가 가능하다는 법제처 유권해석에 따른 겁니다.

안건은 59조 4천억 원 규모의 코로나19 손실보상 추경안.

윤 대통령은 방역으로 발생한 국민 손실을 보상하는 건 국가의 의무라고 밝혔습니다.

[윤석열 대통령 : "(정부가) 국민의 자산권 행사를 제한하고 손실보상을 제대로 해주지 않는다면, 진정한 법치국가라고 보기 어렵습니다."]

추경안은 국무회의에서 의결됐고 오늘 국회에 제출됩니다.

윤 대통령은 16일 추경안에 대한 국회 시정연설에도 나섭니다.

윤 대통령은 국무회의가 끝난 뒤, 청문보고서가 도착한 산자부 이창양, 중기부 이영 2명 장관도 추가로 임명했습니다.

이로써 초대 내각의 장관은 11명이 임명됐습니다.

KBS 뉴스 강병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