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엘살바도르, 비트코인 손실 확대…“-490억 원 추정”
입력 2022.05.13 (10:45) 수정 2022.05.13 (10:54)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암호화폐 비트코인의 가격이 3만달러 아래로까지 내려가면서 엘살바도르 정부의 비트코인 투자 손실도 커지고 있습니다.

엘살바도르 현지 언론은 지금까지 정부의 비트코인 평가 손실이 3천800만달러, 한화로 약 490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미국 달러를 공용통화로 쓰는 중미 엘살바도르는 지난해 9월 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비트코인에 법정통화 지위를 부여했습니다.

비트코인 하락세가 이어지자 엘살바도르는 최근 비트코인 500개를 추가로 매입하기도 했습니다.
  • 엘살바도르, 비트코인 손실 확대…“-490억 원 추정”
    • 입력 2022-05-13 10:45:06
    • 수정2022-05-13 10:54:12
    지구촌뉴스
암호화폐 비트코인의 가격이 3만달러 아래로까지 내려가면서 엘살바도르 정부의 비트코인 투자 손실도 커지고 있습니다.

엘살바도르 현지 언론은 지금까지 정부의 비트코인 평가 손실이 3천800만달러, 한화로 약 490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미국 달러를 공용통화로 쓰는 중미 엘살바도르는 지난해 9월 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비트코인에 법정통화 지위를 부여했습니다.

비트코인 하락세가 이어지자 엘살바도르는 최근 비트코인 500개를 추가로 매입하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