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달리는 차량에 발 넣고 ‘악’…현금 노린 사기
입력 2022.05.13 (12:49) 수정 2022.05.13 (12:57)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좁은 도로를 지나는 운전자분들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차량 바퀴에 일부러 발을 넣고 돈을 타낸 40대 남성이 경찰에 검거됐습니다.

보도에 문준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캄캄한 골목길에 차 한 대가 지나갑니다.

앞에 있던 남성이 갑자기 차량에 바짝 다가섭니다.

뒷바퀴에 발을 넣길 두 차례, 이내 고꾸라집니다.

당황한 운전자가 나와 부랴부랴 상황을 살핍니다.

또 다른 이면도로.

같은 남성이 비슷한 방법으로 지나가는 차량에 발을 집어넣습니다.

또 다른 도로에선 전화를 받는척하며 아예 대놓고 바퀴를 향해 발을 뻗습니다.

세 차례 시도 끝에 차가 멈추자, 통증을 호소하듯 양말을 벗습니다.

치료비와 보험금을 노린 겁니다.

피의자는 이렇게 좁은 이면도로에서 발을 넣은 뒤 돈을 요구했는데요.

피해자는 여성이나 사회초년생, 노인 등으로 파악됐습니다.

경찰 조사결과 이 남성은 확인된 것만 5차례에 걸쳐 운전자에게 약값을 요구하거나, 보험사로부터 40여만 원을 챙긴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김유중/제주경찰청 교통범죄수사팀 : "불특정다수의 운전자들을 대상으로 한 범죄이기 때문에 아직까지 확인되지 않은 피해자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수사 중입니다."]

전문가들은 특히 보험 처리 대신 먼저 돈을 요구할 경우 사기를 의심해야 한다고 강조합니다.

[한문철/변호사 : "(보험 처리를) 거부하고 병원에 내가 약이나 좀 바르게 돈 얼마 10만 원, 20만 원 그렇게 얘기할 때는 일단 이 사람이 보험 사기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경찰은 이 40대 남성을 보험사기방지법과 사기 미수, 사기 혐의 등으로 입건했습니다.

KBS 뉴스 문준영입니다.

촬영기자:신비오
  • 달리는 차량에 발 넣고 ‘악’…현금 노린 사기
    • 입력 2022-05-13 12:49:32
    • 수정2022-05-13 12:57:46
    뉴스 12
[앵커]

좁은 도로를 지나는 운전자분들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차량 바퀴에 일부러 발을 넣고 돈을 타낸 40대 남성이 경찰에 검거됐습니다.

보도에 문준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캄캄한 골목길에 차 한 대가 지나갑니다.

앞에 있던 남성이 갑자기 차량에 바짝 다가섭니다.

뒷바퀴에 발을 넣길 두 차례, 이내 고꾸라집니다.

당황한 운전자가 나와 부랴부랴 상황을 살핍니다.

또 다른 이면도로.

같은 남성이 비슷한 방법으로 지나가는 차량에 발을 집어넣습니다.

또 다른 도로에선 전화를 받는척하며 아예 대놓고 바퀴를 향해 발을 뻗습니다.

세 차례 시도 끝에 차가 멈추자, 통증을 호소하듯 양말을 벗습니다.

치료비와 보험금을 노린 겁니다.

피의자는 이렇게 좁은 이면도로에서 발을 넣은 뒤 돈을 요구했는데요.

피해자는 여성이나 사회초년생, 노인 등으로 파악됐습니다.

경찰 조사결과 이 남성은 확인된 것만 5차례에 걸쳐 운전자에게 약값을 요구하거나, 보험사로부터 40여만 원을 챙긴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김유중/제주경찰청 교통범죄수사팀 : "불특정다수의 운전자들을 대상으로 한 범죄이기 때문에 아직까지 확인되지 않은 피해자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수사 중입니다."]

전문가들은 특히 보험 처리 대신 먼저 돈을 요구할 경우 사기를 의심해야 한다고 강조합니다.

[한문철/변호사 : "(보험 처리를) 거부하고 병원에 내가 약이나 좀 바르게 돈 얼마 10만 원, 20만 원 그렇게 얘기할 때는 일단 이 사람이 보험 사기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경찰은 이 40대 남성을 보험사기방지법과 사기 미수, 사기 혐의 등으로 입건했습니다.

KBS 뉴스 문준영입니다.

촬영기자:신비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