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립춘천박물관 개관 20주년 특별전 ‘안녕, 모란’ 17일 개막
입력 2022.05.13 (14:49) 수정 2022.05.13 (15:05) 문화
국립춘천박물관 개관 20주년을 기념하는 순회특별전 ‘안녕, 모란’이 오는 17일(화)부터 7월 17일(일)까지 박물관 본관 기획전시실에서 열립니다.

삼국시대에 우리나라로 전해진 이후 오랜 기간 사랑받은 모란의 다양한 모습을 선보이는 이번 전시에서는 <고려상감청자모란문병>을 비롯해 강세황, 남계우 등이 그린 18~19세기 모란 그림, 조선 왕실의 중요한 의례 공간을 장식했던 <모란도 병풍> 등 유물 50여 점을 선보입니다.

특히 최근 보존처리를 마친 국립중앙박물관 소장 <모란도 2폭 장지(障子)>를 처음으로 공개합니다.

아울러 ‘모란도 병풍’으로 꾸며진 왕과 왕비의 침전(寢殿)인 창덕궁 대조전 내부를 3차원 그래픽으로 재현하고 봄을 대표하는 꽃인 모란의 아름다움을 극대화한 영상을 제작해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합니다.
  • 국립춘천박물관 개관 20주년 특별전 ‘안녕, 모란’ 17일 개막
    • 입력 2022-05-13 14:49:48
    • 수정2022-05-13 15:05:44
    문화
국립춘천박물관 개관 20주년을 기념하는 순회특별전 ‘안녕, 모란’이 오는 17일(화)부터 7월 17일(일)까지 박물관 본관 기획전시실에서 열립니다.

삼국시대에 우리나라로 전해진 이후 오랜 기간 사랑받은 모란의 다양한 모습을 선보이는 이번 전시에서는 <고려상감청자모란문병>을 비롯해 강세황, 남계우 등이 그린 18~19세기 모란 그림, 조선 왕실의 중요한 의례 공간을 장식했던 <모란도 병풍> 등 유물 50여 점을 선보입니다.

특히 최근 보존처리를 마친 국립중앙박물관 소장 <모란도 2폭 장지(障子)>를 처음으로 공개합니다.

아울러 ‘모란도 병풍’으로 꾸며진 왕과 왕비의 침전(寢殿)인 창덕궁 대조전 내부를 3차원 그래픽으로 재현하고 봄을 대표하는 꽃인 모란의 아름다움을 극대화한 영상을 제작해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