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산 가상화폐 99% 폭락…가상화폐 시장 요동
입력 2022.05.13 (21:36) 수정 2022.05.14 (11:1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한국인이 만든 가상화폐 '루나'가 99% 넘게 폭락했습니다.

거래소들은 잇따라 관련한 입출금을 중단했는데, 피해 규모도 아직 가늠이 안 되는 상황입니다.

박대기 기자입니다.

[리포트]

20대 한국인이 만들고 시가총액 10위 안에 들면서 세계의 주목을 받았던 가상화폐 루나.

이달 초 10만 원에 거래됐지만 오늘(13일) 오후 1원까지 떨어졌습니다.

1주일 사이 99%넘게 폭락한 겁니다.

세계 최대 가상화폐거래소 바이낸스에 이어 국내의 업비트와 빗썸 등도 사실상 '상장 폐지' 계획을 밝혔습니다.

인터넷에는 투자자들의 피해 호소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가상화폐 테라는 달러와 1대 1로 교환이 가능하고 이를 담보해주는 시스템을 위해 루나라는 코인이 발행됐습니다.

이런 식으로 투자를 이끌어 시가 총액이 수십조 원이 됐지만 며칠 전부터 테라와 루나가 함께 폭락했습니다.

미국의 금리 인상으로 가상화폐 시장의 돈줄이 마르면서 출금이 많아진 것인지, 아니면 급락을 노린 작전세력이 있었는 지 원인은 불분명 합니다.

하지만 국가가 보증하는 화폐와 달리 이용자 신뢰에 기반한 가상화폐 시장은 외부 변수에 취약할 수 밖에 없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홍기훈/홍익대학교 경영대 교수 : "한 투자자가 불안해지면 다른 투자자들에게도 그 불안감이 전이될 수 있기 때문에, 이 시스템 자체의 취약성과 연결이 돼서, 한꺼번에 터질 수 있다는 겁니다."]

영국 일간 가디언 등 외신들은 이번 폭락을 2008년 금융위기 사태에 빗대면서 파장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 금융당국은 특정 코인에 대한 감독권이 없다는 이유로 피해 규모를 추산조차 못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대기입니다.

촬영기자:최석규/영상편집:김대범/그래픽:서수민
  • 한국산 가상화폐 99% 폭락…가상화폐 시장 요동
    • 입력 2022-05-13 21:36:20
    • 수정2022-05-14 11:19:44
    뉴스 9
[앵커]

한국인이 만든 가상화폐 '루나'가 99% 넘게 폭락했습니다.

거래소들은 잇따라 관련한 입출금을 중단했는데, 피해 규모도 아직 가늠이 안 되는 상황입니다.

박대기 기자입니다.

[리포트]

20대 한국인이 만들고 시가총액 10위 안에 들면서 세계의 주목을 받았던 가상화폐 루나.

이달 초 10만 원에 거래됐지만 오늘(13일) 오후 1원까지 떨어졌습니다.

1주일 사이 99%넘게 폭락한 겁니다.

세계 최대 가상화폐거래소 바이낸스에 이어 국내의 업비트와 빗썸 등도 사실상 '상장 폐지' 계획을 밝혔습니다.

인터넷에는 투자자들의 피해 호소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가상화폐 테라는 달러와 1대 1로 교환이 가능하고 이를 담보해주는 시스템을 위해 루나라는 코인이 발행됐습니다.

이런 식으로 투자를 이끌어 시가 총액이 수십조 원이 됐지만 며칠 전부터 테라와 루나가 함께 폭락했습니다.

미국의 금리 인상으로 가상화폐 시장의 돈줄이 마르면서 출금이 많아진 것인지, 아니면 급락을 노린 작전세력이 있었는 지 원인은 불분명 합니다.

하지만 국가가 보증하는 화폐와 달리 이용자 신뢰에 기반한 가상화폐 시장은 외부 변수에 취약할 수 밖에 없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홍기훈/홍익대학교 경영대 교수 : "한 투자자가 불안해지면 다른 투자자들에게도 그 불안감이 전이될 수 있기 때문에, 이 시스템 자체의 취약성과 연결이 돼서, 한꺼번에 터질 수 있다는 겁니다."]

영국 일간 가디언 등 외신들은 이번 폭락을 2008년 금융위기 사태에 빗대면서 파장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 금융당국은 특정 코인에 대한 감독권이 없다는 이유로 피해 규모를 추산조차 못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대기입니다.

촬영기자:최석규/영상편집:김대범/그래픽:서수민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