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관광객 수용 준비하는 日, 입국 코로나 검사 일부 면제
입력 2022.05.17 (09:28) 수정 2022.05.17 (09:30) 국제
일본 정부가 다음 달부터 외국인 관광객 수용을 재개하기 위한 준비 차원에서 이달 중 시험적으로 미국과 호주, 태국, 싱가포르 등 4개국에서 소규모 단체 관광객을 받습니다.

요미우리 신문은 오늘 이같이 전하며, 효과적으로 관광 활동을 관리하는 방법과 코로나19 감염 방지 대책 등을 검증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보도했습니다.

각국에서 코로나19 백신을 3차례 이상 접종한 10명 안팎의 단체 관광객은 입국 후 일본 여행사 직원이 방문지까지 동행합니다. 나중에 코로나19 감염자가 나왔을 때의 대응책 등을 정리한 지침도 만들 계획입니다.

일본 정부는 다음 달부터 단체 관광에 한정해 외국인 관광객을 수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관광 목적의 외국인 입국을 허용하면 입국자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입국 때 코로나19 검사를 일부 면제하는 방향으로 조율이 이뤄지고 있다고 요미우리는 전했습니다.

출국 전 코로나19 검사의 신뢰도가 높은 국가에서 입국하거나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을 마친 입국자가 면제 대상이 될 전망입니다.

현재 일본은 입국자에 대해 출국 전 72시간 이내에 받은 유전자증폭(PCR) 검사 증명서를 제출하고 도착 후 공항에서 항원 검사를 받도록 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관광객 수용 준비하는 日, 입국 코로나 검사 일부 면제
    • 입력 2022-05-17 09:28:44
    • 수정2022-05-17 09:30:19
    국제
일본 정부가 다음 달부터 외국인 관광객 수용을 재개하기 위한 준비 차원에서 이달 중 시험적으로 미국과 호주, 태국, 싱가포르 등 4개국에서 소규모 단체 관광객을 받습니다.

요미우리 신문은 오늘 이같이 전하며, 효과적으로 관광 활동을 관리하는 방법과 코로나19 감염 방지 대책 등을 검증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보도했습니다.

각국에서 코로나19 백신을 3차례 이상 접종한 10명 안팎의 단체 관광객은 입국 후 일본 여행사 직원이 방문지까지 동행합니다. 나중에 코로나19 감염자가 나왔을 때의 대응책 등을 정리한 지침도 만들 계획입니다.

일본 정부는 다음 달부터 단체 관광에 한정해 외국인 관광객을 수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관광 목적의 외국인 입국을 허용하면 입국자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입국 때 코로나19 검사를 일부 면제하는 방향으로 조율이 이뤄지고 있다고 요미우리는 전했습니다.

출국 전 코로나19 검사의 신뢰도가 높은 국가에서 입국하거나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을 마친 입국자가 면제 대상이 될 전망입니다.

현재 일본은 입국자에 대해 출국 전 72시간 이내에 받은 유전자증폭(PCR) 검사 증명서를 제출하고 도착 후 공항에서 항원 검사를 받도록 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