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美 “北, 백신 거부하면서 핵무기에 막대한 투자하는 건 비극”
입력 2022.05.18 (05:50) 수정 2022.05.18 (05:53) 국제
미국 국무부는 북한이 국제사회의 코로나19 백신 지원을 거부하면서 핵무기에 막대한 돈을 투자하는 것은 비극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네드 프라이스 국무부 대변인은 현지시각 17일 열린 언론 브리핑에서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하는 북한에 대한 백신 지원을 지지한다면서도 이같이 지적했습니다.

프라이스 대변인은 "유감스럽게도 북한은 지금까지 (국제백신공동구매 프로젝트인) 코백스(COVAX)가 제시한 모든 백신 기부를 거부했다"고 말한 뒤 북한의 코로나19 발병과 이것이 북한 주민에 미칠 영향에 대해 매우 우려하기 때문에 유감스럽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또 "의약품을 포함해 북한 주민에 대한 인도적 지원이 제공되는 것을 보고 싶다"며 미국은 북한으로의 백신 지원을 계속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프라이스 대변인은 미국이 코백스에 화이자 백신을 기부했고 이 백신의 할당을 결정하는 것은 코백스라면서 "코백스가 북한에 백신을 할당한다면 우리는 이를 지지할 것"이라고도 했습니다.

북한은 과거 코백스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배정하자 이를 거부했는데, 신뢰도가 높은 화이자 등 다른 백신을 선호하기 때문이라는 해석을 낳았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美 “北, 백신 거부하면서 핵무기에 막대한 투자하는 건 비극”
    • 입력 2022-05-18 05:50:25
    • 수정2022-05-18 05:53:11
    국제
미국 국무부는 북한이 국제사회의 코로나19 백신 지원을 거부하면서 핵무기에 막대한 돈을 투자하는 것은 비극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네드 프라이스 국무부 대변인은 현지시각 17일 열린 언론 브리핑에서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하는 북한에 대한 백신 지원을 지지한다면서도 이같이 지적했습니다.

프라이스 대변인은 "유감스럽게도 북한은 지금까지 (국제백신공동구매 프로젝트인) 코백스(COVAX)가 제시한 모든 백신 기부를 거부했다"고 말한 뒤 북한의 코로나19 발병과 이것이 북한 주민에 미칠 영향에 대해 매우 우려하기 때문에 유감스럽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또 "의약품을 포함해 북한 주민에 대한 인도적 지원이 제공되는 것을 보고 싶다"며 미국은 북한으로의 백신 지원을 계속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프라이스 대변인은 미국이 코백스에 화이자 백신을 기부했고 이 백신의 할당을 결정하는 것은 코백스라면서 "코백스가 북한에 백신을 할당한다면 우리는 이를 지지할 것"이라고도 했습니다.

북한은 과거 코백스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배정하자 이를 거부했는데, 신뢰도가 높은 화이자 등 다른 백신을 선호하기 때문이라는 해석을 낳았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