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러시아, 우크라이나 침공
EU 집행위원장 “러시아, 식량 공급도 무기화”
입력 2022.05.24 (23:06) 수정 2022.05.24 (23:06) 국제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은 현지시간으로 24일 러시아가 식량 공급을 무기로 사용하며 협박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고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습니다.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은 이날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세계경제포럼(WEF) 연차총회인 다보스포럼에서 한 연설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은 "우리는 러시아가 자국의 에너지 물자를 어떻게 무기화하고 있는지를 목격하고 있다. 이것은 국제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면서 "우리는 식량 안보에서도 같은 패턴이 나타나고 있는 것을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러시아 포병대는 우크라이나 전역의 곡물 창고를 고의로 폭격하고 있다"면서 "흑해에서 러시아 군함들은 밀과 해바라기 씨를 실은 우크라이나 선박들을 차단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러시아는 이제 국제 가격을 올리기 위해 공급을 억제하거나 정치적 지지를 대가로 밀을 거래하면서 자국의 식량 수출품을 협박의 한 형태로 비축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EU 집행위원장 “러시아, 식량 공급도 무기화”
    • 입력 2022-05-24 23:06:19
    • 수정2022-05-24 23:06:55
    국제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은 현지시간으로 24일 러시아가 식량 공급을 무기로 사용하며 협박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고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습니다.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은 이날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세계경제포럼(WEF) 연차총회인 다보스포럼에서 한 연설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은 "우리는 러시아가 자국의 에너지 물자를 어떻게 무기화하고 있는지를 목격하고 있다. 이것은 국제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면서 "우리는 식량 안보에서도 같은 패턴이 나타나고 있는 것을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러시아 포병대는 우크라이나 전역의 곡물 창고를 고의로 폭격하고 있다"면서 "흑해에서 러시아 군함들은 밀과 해바라기 씨를 실은 우크라이나 선박들을 차단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러시아는 이제 국제 가격을 올리기 위해 공급을 억제하거나 정치적 지지를 대가로 밀을 거래하면서 자국의 식량 수출품을 협박의 한 형태로 비축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