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 총리, 강원도 홍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초동방역 만전 기할 것”
입력 2022.05.26 (22:30) 수정 2022.05.26 (23:30) 정치
한덕수 국무총리는 오늘(26일) 강원도 홍천군의 돼지 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데 대해 살처분 조치와 이동중지명령 발령 등 초동방역에 만전을 기할 것을 긴급 지시했습니다.

한 총리는 먼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게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해 발생농장에 대한 살처분 조치를 신속하게 하라"고 주문했습니다.

이어 "긴급행동지침에 따른 이동중지명령 발령 등 초동방역에 만전을 기하고 철저한 역학조사를 통해 전파 원인을 신속히 파악하라"고 지시했습니다.

한 총리는 또 "관계부처·지자체 등과 긴밀한 협력으로 모든 가용 자원을 총동원해 통제초소 및 소독시설 운영 등 현장 방역조치가 철저히 이행되도록 하라"고 했습니다.

한덕수 총리는 환경부 장관에게는 발생농장 인근 지역뿐만 아니라 경기·강원 지역 울타리를 신속하게 점검·보강하고 "야생멧돼지로 인해 바이러스가 확산되지 않도록 폐사체 수색과 환경 시료 검사 등 모니터링을 통해 오염원 제거 및 소독 활동에 만전을 기하고 포획 활동도 집중적으로 실시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앞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오늘(26일) 홍천군 화촌면 굴운리의 한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에 걸린 돼지 2마리가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강원도의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 총리, 강원도 홍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초동방역 만전 기할 것”
    • 입력 2022-05-26 22:30:33
    • 수정2022-05-26 23:30:27
    정치
한덕수 국무총리는 오늘(26일) 강원도 홍천군의 돼지 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데 대해 살처분 조치와 이동중지명령 발령 등 초동방역에 만전을 기할 것을 긴급 지시했습니다.

한 총리는 먼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게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해 발생농장에 대한 살처분 조치를 신속하게 하라"고 주문했습니다.

이어 "긴급행동지침에 따른 이동중지명령 발령 등 초동방역에 만전을 기하고 철저한 역학조사를 통해 전파 원인을 신속히 파악하라"고 지시했습니다.

한 총리는 또 "관계부처·지자체 등과 긴밀한 협력으로 모든 가용 자원을 총동원해 통제초소 및 소독시설 운영 등 현장 방역조치가 철저히 이행되도록 하라"고 했습니다.

한덕수 총리는 환경부 장관에게는 발생농장 인근 지역뿐만 아니라 경기·강원 지역 울타리를 신속하게 점검·보강하고 "야생멧돼지로 인해 바이러스가 확산되지 않도록 폐사체 수색과 환경 시료 검사 등 모니터링을 통해 오염원 제거 및 소독 활동에 만전을 기하고 포획 활동도 집중적으로 실시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앞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오늘(26일) 홍천군 화촌면 굴운리의 한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에 걸린 돼지 2마리가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강원도의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