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군산 폐목재 야적장서 불…큰 불길 잡혀
입력 2022.06.06 (07:31) 수정 2022.06.06 (11:33)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젯밤(5일) 11시 50분쯤 전북 군산시 산북동에 있는 목재 가공공장 야적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소방 당국이 소방장비 66대와 인력 181명을 투입해 큰 불길은 잡았지만, 불이 난 곳에 발전소 연료용 폐목재 6천 톤가량이 쌓여 있어 완전히 불을 끄기까지는 시간이 더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이 불로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소방 당국은 불을 끄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계획입니다.
  • 군산 폐목재 야적장서 불…큰 불길 잡혀
    • 입력 2022-06-06 07:31:15
    • 수정2022-06-06 11:33:52
    뉴스광장(전주)
어젯밤(5일) 11시 50분쯤 전북 군산시 산북동에 있는 목재 가공공장 야적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소방 당국이 소방장비 66대와 인력 181명을 투입해 큰 불길은 잡았지만, 불이 난 곳에 발전소 연료용 폐목재 6천 톤가량이 쌓여 있어 완전히 불을 끄기까지는 시간이 더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이 불로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소방 당국은 불을 끄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