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식품 제조 중소기업 80% “곡물가 급등으로 경영 악화”
입력 2022.06.07 (12:00) 경제
최근 국제 곡물 가격이 급등하면서 국내 식품 제조 중소기업 10곳 가운데 8곳 경영이 악화했다고 답한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달 12일부터 23일까지 식품 제조 중소기업 213곳을 대상으로 실태조사를 벌인 결과를 오늘(7일) 발표했습니다.

조사 대상 82.6%는 최근 곡물 가격 상승으로 경영 환경이 악화됐다고 답했으며, 73.7%는 지난해 대비 영업이익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또 원료 가격은 36.2%가 지난해 대비 10% 이상 20% 미만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제품 가격 인상에 대해선, 당장 계획이 없지만 단가 급등이 지속되면 인상을 고려하겠다는 곳이 35.7%로 가장 많았습니다.

다음으로는 원가 증가분만큼 인상할 계획이라고 한 곳이 26.8%, 증가분보다 적은 수준으로 인상 계획이 있다고 답한 곳은 23.9%였습니다.

특별한 인상 계획이 없다고 한 곳도 13.6%였습니다.

인상 계획이 없다고 답한 곳 과반인 58%는 그 이유로 타사 대비 경쟁력 하락 우려를 꼽았습니다.

올해 수입 곡물 수급 전망에 대해선 71.4%가 원활하지 않다고 답했습니다.

이 가운데 수입 곡물을 국산 곡물로 교체할 계획이 있는 곳은 13.6%에 불과했으며, 그 이유로 국산 원재료 가격이 높아 교체가 어렵다고 한 곳이 58.7%로 가장 많았습니다.

가장 필요한 정부 정책으로는 절반 가까이인 49.8%가 식품 원료 구매 자금 지원 확대를 꼽았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식품 제조 중소기업 80% “곡물가 급등으로 경영 악화”
    • 입력 2022-06-07 12:00:28
    경제
최근 국제 곡물 가격이 급등하면서 국내 식품 제조 중소기업 10곳 가운데 8곳 경영이 악화했다고 답한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달 12일부터 23일까지 식품 제조 중소기업 213곳을 대상으로 실태조사를 벌인 결과를 오늘(7일) 발표했습니다.

조사 대상 82.6%는 최근 곡물 가격 상승으로 경영 환경이 악화됐다고 답했으며, 73.7%는 지난해 대비 영업이익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또 원료 가격은 36.2%가 지난해 대비 10% 이상 20% 미만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제품 가격 인상에 대해선, 당장 계획이 없지만 단가 급등이 지속되면 인상을 고려하겠다는 곳이 35.7%로 가장 많았습니다.

다음으로는 원가 증가분만큼 인상할 계획이라고 한 곳이 26.8%, 증가분보다 적은 수준으로 인상 계획이 있다고 답한 곳은 23.9%였습니다.

특별한 인상 계획이 없다고 한 곳도 13.6%였습니다.

인상 계획이 없다고 답한 곳 과반인 58%는 그 이유로 타사 대비 경쟁력 하락 우려를 꼽았습니다.

올해 수입 곡물 수급 전망에 대해선 71.4%가 원활하지 않다고 답했습니다.

이 가운데 수입 곡물을 국산 곡물로 교체할 계획이 있는 곳은 13.6%에 불과했으며, 그 이유로 국산 원재료 가격이 높아 교체가 어렵다고 한 곳이 58.7%로 가장 많았습니다.

가장 필요한 정부 정책으로는 절반 가까이인 49.8%가 식품 원료 구매 자금 지원 확대를 꼽았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