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재명·안철수 첫 등원…여야, ‘당권 갈등’ 계속
입력 2022.06.07 (12:09) 수정 2022.06.07 (17:4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방선거 이후 여야 모두에서 당권 경쟁이 본격화하는 양상입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재명 의원이 처음 출근한 가운데, 오후 의원총회를 열어 비대위 구성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국민의힘에선 우크라이나를 방문 중인 이준석 대표와 당권 주자인 정진석 의원이 이틀째 충돌했습니다.

이지윤 기자입니다.

[리포트]

보궐선거로 국회에 입성한 민주당 이재명 의원이 오늘 첫 등원했습니다.

이른바 ‘이재명 책임론’에 대해선 “국민과 당원, 지지자 의견을 낮은 자세로 겸허하게 듣고 있다”며 원론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전당대회 출마에 대해서도 말을 아꼈습니다.

[이재명/더불어민주당 의원 : “해야 될 일이 상당히 많이 있다고 보여지기 때문에 아직까지 전당대회 부분에 대해서는 시간이 많이 남아 있어서….]

민주당은 오늘 오후, 의원총회를 열어 새로운 비대위 구성 문제를 논의합니다.

의원들은 의총에 앞서 초선과 재선 등 선수별 모임을 통해 비대위원 추천 후보군을 압축할 것으로 보입니다.

비대위는 현역 의원을 포함해 청년과 여성, 원외 인사 등 9명 이내로 구성될 예정입니다.

국민의힘에선 친윤석열 계로 꼽히는 5선 중진 정진석 의원이 이준석 대표를 이틀 연속 겨냥했습니다.

”공천을 혁신한다면서 측근인 정미경 최고위원을 경기 성남 분당을에 배치하는 건 상식도 아니고, 공정도 아니“라고 비판을 이어간 겁니다.

반면 이 대표 측 천하람 혁신위원은 ”도움 될 때는 이 대표를 쪽쪽 빨아먹다가 선거 끝나니 ‘자기 정치’라고 하는 건 앞뒤가 안 맞는 태도“라고 맞받았습니다.

이를 두고 권성동 원내대표는 ”권력다툼으로 보는 건 지나친 억측“이라며 이 대표의 임기 단축 가능성에도 선을 그었습니다.

[권성동/국민의힘 원내대표 : ”전당대회를 통해서 선출된 당 대표인데 그 당 대표의 임기에 대해서 왈가왈부하는 것 자체가 적절치 못합니다.“]

한편 경기 성남 분당갑 보궐 선거에 당선된 안철수 의원도 오늘 오후, 국회로 첫 출근을 합니다.

KBS 뉴스 이지윤입니다.

영상편집:김유진
  • 이재명·안철수 첫 등원…여야, ‘당권 갈등’ 계속
    • 입력 2022-06-07 12:09:26
    • 수정2022-06-07 17:42:55
    뉴스 12
[앵커]

지방선거 이후 여야 모두에서 당권 경쟁이 본격화하는 양상입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재명 의원이 처음 출근한 가운데, 오후 의원총회를 열어 비대위 구성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국민의힘에선 우크라이나를 방문 중인 이준석 대표와 당권 주자인 정진석 의원이 이틀째 충돌했습니다.

이지윤 기자입니다.

[리포트]

보궐선거로 국회에 입성한 민주당 이재명 의원이 오늘 첫 등원했습니다.

이른바 ‘이재명 책임론’에 대해선 “국민과 당원, 지지자 의견을 낮은 자세로 겸허하게 듣고 있다”며 원론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전당대회 출마에 대해서도 말을 아꼈습니다.

[이재명/더불어민주당 의원 : “해야 될 일이 상당히 많이 있다고 보여지기 때문에 아직까지 전당대회 부분에 대해서는 시간이 많이 남아 있어서….]

민주당은 오늘 오후, 의원총회를 열어 새로운 비대위 구성 문제를 논의합니다.

의원들은 의총에 앞서 초선과 재선 등 선수별 모임을 통해 비대위원 추천 후보군을 압축할 것으로 보입니다.

비대위는 현역 의원을 포함해 청년과 여성, 원외 인사 등 9명 이내로 구성될 예정입니다.

국민의힘에선 친윤석열 계로 꼽히는 5선 중진 정진석 의원이 이준석 대표를 이틀 연속 겨냥했습니다.

”공천을 혁신한다면서 측근인 정미경 최고위원을 경기 성남 분당을에 배치하는 건 상식도 아니고, 공정도 아니“라고 비판을 이어간 겁니다.

반면 이 대표 측 천하람 혁신위원은 ”도움 될 때는 이 대표를 쪽쪽 빨아먹다가 선거 끝나니 ‘자기 정치’라고 하는 건 앞뒤가 안 맞는 태도“라고 맞받았습니다.

이를 두고 권성동 원내대표는 ”권력다툼으로 보는 건 지나친 억측“이라며 이 대표의 임기 단축 가능성에도 선을 그었습니다.

[권성동/국민의힘 원내대표 : ”전당대회를 통해서 선출된 당 대표인데 그 당 대표의 임기에 대해서 왈가왈부하는 것 자체가 적절치 못합니다.“]

한편 경기 성남 분당갑 보궐 선거에 당선된 안철수 의원도 오늘 오후, 국회로 첫 출근을 합니다.

KBS 뉴스 이지윤입니다.

영상편집:김유진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