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워싱턴DC에서도 원숭이두창 의심 사례 보고” ​
입력 2022.06.07 (20:02) 수정 2022.06.07 (20:33)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수도 워싱턴 DC에서 원숭이두창 의심 사례가 처음으로 보고됐습니다.

미국의 한 언론은 워싱턴 DC 보건당국이 원숭이두창 최종 판정을 위해 원숭이두창 바이러스 계열인 오르토폭스 바이러스에 양성 반응을 보인 한 주민을 질병통제예방센터에 검사의뢰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최근 유럽을 방문한 이 주민은 현재 격리 중이며 밀접 접촉자들에 대해서도 조사가 이뤄지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美 워싱턴DC에서도 원숭이두창 의심 사례 보고” ​
    • 입력 2022-06-07 20:02:11
    • 수정2022-06-07 20:33:47
    뉴스7(전주)
미국 수도 워싱턴 DC에서 원숭이두창 의심 사례가 처음으로 보고됐습니다.

미국의 한 언론은 워싱턴 DC 보건당국이 원숭이두창 최종 판정을 위해 원숭이두창 바이러스 계열인 오르토폭스 바이러스에 양성 반응을 보인 한 주민을 질병통제예방센터에 검사의뢰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최근 유럽을 방문한 이 주민은 현재 격리 중이며 밀접 접촉자들에 대해서도 조사가 이뤄지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