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중문화의 박물관이었다”…송해 평전 ‘나는 딴따라다’ 저자가 본 ‘국민 MC’
입력 2022.06.09 (16:44) 수정 2022.06.09 (16:44) D-Live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민MC' 송해의 삶을 담은 평전 '나는 딴따라다'(2015)의 작가가 기억하는 방송인 송해는 어떤 모습이었을까요? 평전을 쓰기 위해 1년여 간 송해와 함께 생활하다시피 했던 오민석 단국대 영어영문학과 교수와 이야기 나눠봤습니다.

[故 송해 추모 게시판 바로가기]
https://program.kbs.co.kr/1tv/enter/jarang/pc/board.html?smenu=f542bd&bbs_loc=T2000-0054-04-755689,list,none,1,0
  • “대중문화의 박물관이었다”…송해 평전 ‘나는 딴따라다’ 저자가 본 ‘국민 MC’
    • 입력 2022-06-09 16:44:13
    • 수정2022-06-09 16:44:50
    D-Live
'국민MC' 송해의 삶을 담은 평전 '나는 딴따라다'(2015)의 작가가 기억하는 방송인 송해는 어떤 모습이었을까요? 평전을 쓰기 위해 1년여 간 송해와 함께 생활하다시피 했던 오민석 단국대 영어영문학과 교수와 이야기 나눠봤습니다.

[故 송해 추모 게시판 바로가기]
https://program.kbs.co.kr/1tv/enter/jarang/pc/board.html?smenu=f542bd&bbs_loc=T2000-0054-04-755689,list,none,1,0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