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부중 신설’ 토지 매입 난항…개교 또 연기?
입력 2022.06.09 (21:48) 수정 2022.06.09 (21:59)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제주시 외도동에 추진되고 있는 가칭 서부중학교 개교가 늦어질 가능성이 커지고 있습니다.

도 교육청은 6개 필지 토지주 7명과 지난달까지 부지 매입 협상을 마무리할 계획이었지만, 토지주와의 이견으로 아직 한 필지도 사들이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동안 부지 확보에 어려움을 겪어온 교육청은 신설 예정지를 외도동 일대로 변경하면서, 당초 계획보다 2년 정도 늦은 2024년 이후로 개교 시기를 미룬 바 있습니다.
  • ‘서부중 신설’ 토지 매입 난항…개교 또 연기?
    • 입력 2022-06-09 21:48:38
    • 수정2022-06-09 21:59:03
    뉴스9(제주)
제주시 외도동에 추진되고 있는 가칭 서부중학교 개교가 늦어질 가능성이 커지고 있습니다.

도 교육청은 6개 필지 토지주 7명과 지난달까지 부지 매입 협상을 마무리할 계획이었지만, 토지주와의 이견으로 아직 한 필지도 사들이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동안 부지 확보에 어려움을 겪어온 교육청은 신설 예정지를 외도동 일대로 변경하면서, 당초 계획보다 2년 정도 늦은 2024년 이후로 개교 시기를 미룬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