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애인복지단체 실적 부풀려 보조금 편취 의혹”
입력 2022.06.10 (07:57) 수정 2022.06.10 (08:41)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북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는 어제(9일) 전북경찰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협회 산하 모 지역 지부가 장애인의 주간활동서비스 이용 실적을 부풀려 보조금을 가로채고, 일부를 조작에 가담한 직원들에게 수당으로 지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가족을 임원으로 두는 등 법인을 사유화한 뒤 지도 점검마저 거부하고 있다며, 이들을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경찰에 고발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해당 지부는 보조금 집행과 운영 등에 관한 여러 의혹에 대해 사실 관계를 확인해 추후 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습니다.
  • “장애인복지단체 실적 부풀려 보조금 편취 의혹”
    • 입력 2022-06-10 07:57:23
    • 수정2022-06-10 08:41:24
    뉴스광장(전주)
전북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는 어제(9일) 전북경찰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협회 산하 모 지역 지부가 장애인의 주간활동서비스 이용 실적을 부풀려 보조금을 가로채고, 일부를 조작에 가담한 직원들에게 수당으로 지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가족을 임원으로 두는 등 법인을 사유화한 뒤 지도 점검마저 거부하고 있다며, 이들을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경찰에 고발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해당 지부는 보조금 집행과 운영 등에 관한 여러 의혹에 대해 사실 관계를 확인해 추후 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