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무주에서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 개최
입력 2022.06.10 (11:21) 수정 2022.06.10 (13:27) 전주
전북 무주에서 올해 첫 태권도 겨루기 국제대회가 열립니다.

태권도진흥재단은 “오늘(10일)부터 사흘 동안 전북 무주군 태권도원 T1 경기장에서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가 열린다”고 밝혔습니다.

한국과 프랑스, 호주 등 15개 나라 태권도 선수 159명이 참여해 남녀 4체급 32강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됩니다.

올해 국내에서 처음으로 하는 태권도 겨루기 국제대회로, 체급별 1, 2위 선수에게는 등급이 더 높은 대회의 출전권이 주어집니다.

대회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타악 공연과 서커스 등 방문객을 위한 행사도 진행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전북 무주에서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 개최
    • 입력 2022-06-10 11:21:22
    • 수정2022-06-10 13:27:24
    전주
전북 무주에서 올해 첫 태권도 겨루기 국제대회가 열립니다.

태권도진흥재단은 “오늘(10일)부터 사흘 동안 전북 무주군 태권도원 T1 경기장에서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가 열린다”고 밝혔습니다.

한국과 프랑스, 호주 등 15개 나라 태권도 선수 159명이 참여해 남녀 4체급 32강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됩니다.

올해 국내에서 처음으로 하는 태권도 겨루기 국제대회로, 체급별 1, 2위 선수에게는 등급이 더 높은 대회의 출전권이 주어집니다.

대회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타악 공연과 서커스 등 방문객을 위한 행사도 진행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