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2살 딸 아사’ 친모·계부에 무기징역 구형
입력 2022.06.10 (22:59) 수정 2022.06.10 (23:14) 뉴스7(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2살 딸을 굶겨 숨지게 한 20대 친모와 계부에게 검찰이 무기징역을 구형했습니다.

오늘 열린 공판에서 검찰은 친모 A씨와 계부 B씨가 반려견을 돌보면서도 정작 배가 고파 개 사료를 먹고 쓰러진 자녀에게 적절한 구호 조치 등을 하지 않았다며 구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해 10월부터 지난달 초까지 2살 난 딸과 17개월 아들에게 밥을 제때 주지 않고 원룸 집에 상습적으로 방치해 2살 여아를 숨지게 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검찰, ‘2살 딸 아사’ 친모·계부에 무기징역 구형
    • 입력 2022-06-10 22:59:34
    • 수정2022-06-10 23:14:55
    뉴스7(울산)
2살 딸을 굶겨 숨지게 한 20대 친모와 계부에게 검찰이 무기징역을 구형했습니다.

오늘 열린 공판에서 검찰은 친모 A씨와 계부 B씨가 반려견을 돌보면서도 정작 배가 고파 개 사료를 먹고 쓰러진 자녀에게 적절한 구호 조치 등을 하지 않았다며 구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해 10월부터 지난달 초까지 2살 난 딸과 17개월 아들에게 밥을 제때 주지 않고 원룸 집에 상습적으로 방치해 2살 여아를 숨지게 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