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정복·김동연 “인천-경기 끈끈한 공조관계 유지할 것”
입력 2022.06.13 (17:16) 수정 2022.06.13 (17:18) 사회
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과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3개 광역단체의 긴밀한 공조 관계 유지에 뜻을 모았습니다.

유정복 당선인은 오늘 오후 인천시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 마련된 인천시장 당선인 인수위원회 사무실을 방문한 김동연 당선인과 30분 동안 환담했습니다.

유 당선인이 비공개로 진행된 환담에 앞서 모두발언을 통해 “김 당선인과 저는 박근혜 정부 국무회의 멤버였고 서로 공감하는 부분이 많았다”고 하자, 김 당선인은 “이전에 같이 일하면서 누구보다 서로 대화하고 합리적으로 뜻을 맞춘 경험이 있으며 좋은 우정 관계를 유지해왔다”고 화답했습니다.

유정복 당선인은 박근혜 정부 초기인 2013∼2014년 안전행정부 장관을 역임했고 김동연 당선인은 당시 국무조정실장을 지냈습니다.

유 당선인은 “인천시와 경기도가 좋은 협력관계를 유지하는 것은 두 지역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발전을 위해서도 대단히 중요하다”며 “서울시와도 공조할 일이 많으므로 끈끈한 관계를 유지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대해, 김동연 당선인은 “앞으로 유 당선인과 함께 인천과 경기 양자 관계뿐 ‘아니라 서울시와 3자 대화채널을 만들어 최대한 ’윈윈‘ 하겠다”면서 “경기 도정과 인천시정에는 여야와 진영이 따로 없는 만큼 주민 삶의 질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유정복·김동연 “인천-경기 끈끈한 공조관계 유지할 것”
    • 입력 2022-06-13 17:16:22
    • 수정2022-06-13 17:18:41
    사회
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과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3개 광역단체의 긴밀한 공조 관계 유지에 뜻을 모았습니다.

유정복 당선인은 오늘 오후 인천시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 마련된 인천시장 당선인 인수위원회 사무실을 방문한 김동연 당선인과 30분 동안 환담했습니다.

유 당선인이 비공개로 진행된 환담에 앞서 모두발언을 통해 “김 당선인과 저는 박근혜 정부 국무회의 멤버였고 서로 공감하는 부분이 많았다”고 하자, 김 당선인은 “이전에 같이 일하면서 누구보다 서로 대화하고 합리적으로 뜻을 맞춘 경험이 있으며 좋은 우정 관계를 유지해왔다”고 화답했습니다.

유정복 당선인은 박근혜 정부 초기인 2013∼2014년 안전행정부 장관을 역임했고 김동연 당선인은 당시 국무조정실장을 지냈습니다.

유 당선인은 “인천시와 경기도가 좋은 협력관계를 유지하는 것은 두 지역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발전을 위해서도 대단히 중요하다”며 “서울시와도 공조할 일이 많으므로 끈끈한 관계를 유지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대해, 김동연 당선인은 “앞으로 유 당선인과 함께 인천과 경기 양자 관계뿐 ‘아니라 서울시와 3자 대화채널을 만들어 최대한 ’윈윈‘ 하겠다”면서 “경기 도정과 인천시정에는 여야와 진영이 따로 없는 만큼 주민 삶의 질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