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권성동 “민주·文 정부, 피살 공무원 아들 외침 앞 사죄해야”
입력 2022.06.19 (11:14) 정치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서해 공무원 피살 사건’과 관련해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이 (故 이대준 씨) 아들의 외침 앞에 사죄부터 해야 마땅하다”고 밝혔습니다.

권 원내대표는 오늘(19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지난 17일 故 이대준 씨 아들이 윤석열 대통령에게 보낸 편지를 언급하며 이같이 적었습니다.

권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대위원장을 향해 “진상규명보다 민생이 중요하다고 했다”며 “해수부 공무원을 월북몰이 한 것도 민주당이고, 민생을 망친 것도 민주당이다, 지금 민주당은 자신의 죄를 또 다른 죄로 덮어보겠다는 심산인가”라고 비판했습니다.

민주당 윤건영 의원에 대해선 “‘월북이 아니다는 증거’를 가져오라는 궤변을 그만두라”며 “중세 마녀사냥 때나 즐겨 쓰는 반지성적 폭력”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수많은 여성이 마녀가 아니라는 증거를 대지 못해서 죽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와 함께 권 원내대표는 “민주당은 끊임없이 정의와 인권을 강조하지만 딱 두 곳이 예외”라며 “하나는 민주당 자신이고, 다른 하나는 북한이다, 내로남불을 넘어 북로남불”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권성동 “민주·文 정부, 피살 공무원 아들 외침 앞 사죄해야”
    • 입력 2022-06-19 11:14:15
    정치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서해 공무원 피살 사건’과 관련해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이 (故 이대준 씨) 아들의 외침 앞에 사죄부터 해야 마땅하다”고 밝혔습니다.

권 원내대표는 오늘(19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지난 17일 故 이대준 씨 아들이 윤석열 대통령에게 보낸 편지를 언급하며 이같이 적었습니다.

권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대위원장을 향해 “진상규명보다 민생이 중요하다고 했다”며 “해수부 공무원을 월북몰이 한 것도 민주당이고, 민생을 망친 것도 민주당이다, 지금 민주당은 자신의 죄를 또 다른 죄로 덮어보겠다는 심산인가”라고 비판했습니다.

민주당 윤건영 의원에 대해선 “‘월북이 아니다는 증거’를 가져오라는 궤변을 그만두라”며 “중세 마녀사냥 때나 즐겨 쓰는 반지성적 폭력”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수많은 여성이 마녀가 아니라는 증거를 대지 못해서 죽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와 함께 권 원내대표는 “민주당은 끊임없이 정의와 인권을 강조하지만 딱 두 곳이 예외”라며 “하나는 민주당 자신이고, 다른 하나는 북한이다, 내로남불을 넘어 북로남불”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