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남부 폭우 뒤 산사태로 5명 사망…이재민 6천명
입력 2022.06.19 (11:19) 수정 2022.06.19 (11:22) 국제
중국 남부 광시좡족자치구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5명이 숨졌다고 중국 중앙(CC)TV가 19일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어제 아침 7시 30분쯤 광시좡족자치구 류저우시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주택이 무너지되면서 주민 5명이 실종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수색 작업을 벌여 어제 저녁 7시 40분쯤 사고 현장에서 숨진 주민 5명을 발견했습니다.

CCTV는 류저우시 일대에 내린 비로 전날 오후까지 5천970명의 이재민이 발생했고, 주택 18채가 무너지면서 1천577만 위안(약 300억 원)의 경제적 손실이 발생했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CCTV 화면 캡처]
  • 중국 남부 폭우 뒤 산사태로 5명 사망…이재민 6천명
    • 입력 2022-06-19 11:19:19
    • 수정2022-06-19 11:22:07
    국제
중국 남부 광시좡족자치구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5명이 숨졌다고 중국 중앙(CC)TV가 19일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어제 아침 7시 30분쯤 광시좡족자치구 류저우시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주택이 무너지되면서 주민 5명이 실종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수색 작업을 벌여 어제 저녁 7시 40분쯤 사고 현장에서 숨진 주민 5명을 발견했습니다.

CCTV는 류저우시 일대에 내린 비로 전날 오후까지 5천970명의 이재민이 발생했고, 주택 18채가 무너지면서 1천577만 위안(약 300억 원)의 경제적 손실이 발생했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CCTV 화면 캡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