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주시 “생활쓰레기 발생, 지난해보다 6.7%↓”
입력 2022.06.19 (21:41) 수정 2022.06.19 (21:47)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청주시는 지난 1월에서 5월까지 나온 생활 쓰레기가 7만 3천여 톤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7%인 5천 3백여 톤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종류별로는 가연성 쓰레기가 5만 9천여 톤, 불연성 8천 4백여 톤, 재활용 6천 2백여 톤 등입니다.

청주시는 아이스팩 재사용, 종량제 봉투 가격 인상 등 생활 쓰레기 저감 사업이 효과를 거두고 있다면서 2025년까지 해마다 쓰레기 발생량을 3%씩 줄일 계획입니다.
  • 청주시 “생활쓰레기 발생, 지난해보다 6.7%↓”
    • 입력 2022-06-19 21:41:52
    • 수정2022-06-19 21:47:17
    뉴스9(청주)
청주시는 지난 1월에서 5월까지 나온 생활 쓰레기가 7만 3천여 톤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7%인 5천 3백여 톤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종류별로는 가연성 쓰레기가 5만 9천여 톤, 불연성 8천 4백여 톤, 재활용 6천 2백여 톤 등입니다.

청주시는 아이스팩 재사용, 종량제 봉투 가격 인상 등 생활 쓰레기 저감 사업이 효과를 거두고 있다면서 2025년까지 해마다 쓰레기 발생량을 3%씩 줄일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