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60대에 백신 6~7배 과다 투약…병원 위탁계약 해지
입력 2022.06.20 (21:56) 수정 2022.06.20 (21:59)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의 한 백신 접종 위탁의료기관에서 코로나19 화이자 백신을 정량의 6~7배로 접종한 과다 투약사고가 발생했습니다.

부산시 조사 결과, 지난 16일 부산의 한 병원에서 화이자 백신 4차 접종을 받으려던 60대 여성에게 간호 조무사가 실수로 백신 정량의 7배 수준인 2.1밀리리터를 투약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부산시는 접종자를 대상으로 이상 반응 여부를 확인하고 있으며, 이 병원에 대해 위탁의료기관 계약을 해지하기로 했습니다.
  • 60대에 백신 6~7배 과다 투약…병원 위탁계약 해지
    • 입력 2022-06-20 21:56:41
    • 수정2022-06-20 21:59:43
    뉴스9(부산)
부산의 한 백신 접종 위탁의료기관에서 코로나19 화이자 백신을 정량의 6~7배로 접종한 과다 투약사고가 발생했습니다.

부산시 조사 결과, 지난 16일 부산의 한 병원에서 화이자 백신 4차 접종을 받으려던 60대 여성에게 간호 조무사가 실수로 백신 정량의 7배 수준인 2.1밀리리터를 투약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부산시는 접종자를 대상으로 이상 반응 여부를 확인하고 있으며, 이 병원에 대해 위탁의료기관 계약을 해지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