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판정에 불만 품고 헬멧 던진 하주석, 10경기 출장 정지 중징계
입력 2022.06.21 (14:20) 수정 2022.06.21 (14:20) 국내프로야구
심판의 볼 판정에 불만을 품고 거친 행동을 해 물의를 빚은 한화 하주석이 출장 정지 중징계를 받았습니다.

한국야구위원회, KBO는 상벌위원회를 열어 하주석에게 10경기 출장 정지와 제재금 300만 원, 유소년야구 봉사활동 40시간 징계를 결정했습니다.

하주석은 지난 16일 롯데에서 8회 말 헛스윙 삼진 삼진을 당한 뒤, 배트를 바닥에 강하게 내려치며 불만을 표출해 퇴장당했습니다.

하주석은 퇴장 이후에도 욕설을 내뱉고 덕아웃을 향해 헬멧을 내던져 코치의 머리를 강타하는 등 많은 관중이 보는 앞에서 거친 행동으로 물의를 일으켰습니다.

KBO는 경기장 내 과격한 행동 등으로 야구 팬에게 실망감을 주는 이러한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10개 구단에 철저한 선수단 교육 실시 등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판정에 불만 품고 헬멧 던진 하주석, 10경기 출장 정지 중징계
    • 입력 2022-06-21 14:20:02
    • 수정2022-06-21 14:20:21
    국내프로야구
심판의 볼 판정에 불만을 품고 거친 행동을 해 물의를 빚은 한화 하주석이 출장 정지 중징계를 받았습니다.

한국야구위원회, KBO는 상벌위원회를 열어 하주석에게 10경기 출장 정지와 제재금 300만 원, 유소년야구 봉사활동 40시간 징계를 결정했습니다.

하주석은 지난 16일 롯데에서 8회 말 헛스윙 삼진 삼진을 당한 뒤, 배트를 바닥에 강하게 내려치며 불만을 표출해 퇴장당했습니다.

하주석은 퇴장 이후에도 욕설을 내뱉고 덕아웃을 향해 헬멧을 내던져 코치의 머리를 강타하는 등 많은 관중이 보는 앞에서 거친 행동으로 물의를 일으켰습니다.

KBO는 경기장 내 과격한 행동 등으로 야구 팬에게 실망감을 주는 이러한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10개 구단에 철저한 선수단 교육 실시 등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