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민의힘 해수부 공무원TF “故 이대준 씨, 월북추정의 원칙 적용”
입력 2022.06.22 (11:37) 수정 2022.06.22 (11:43) 정치
국민의힘 해수부 공무원 피격사건 진상조사 TF 위원장인 하태경 의원은 "故 이대준 씨가 무죄추정의 원칙이 아닌 월북추정의 원칙이 적용됐다"며 해경과 문재인 정부를 비판했습니다.

하태경 의원은 오늘(22일) TF 소속 의원들과 인천광역시 연수구 해양경찰청을 방문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고 "(수사 결과 발표에) 외부 개입이 있었다는 의혹이 강하게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하 의원은 "TF가 얻고자 하는 목표는 두 가지"라며 먼저 "당시 왜 해수부 공무원을 구할 수 없었고, 심대한 인격 살인 행위인 공격들이 있었는지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하 의원은 이어 "월북 관련 중간수사결과 발표에 문제가 많이 있다는 자성의 목소리들이 해경 내부에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면서 "그날 있었던 중간발표에 왜 그런 문제가 있었는지 확인할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습니다.

TF 소속으로 함께 방문한 안병길 의원은 "해경은 최근 수사를 종결하면서 유족들에게 위로드린다고 했지만, 사과도 하지 않았다"면서 "판단이 바뀐 배경을 상세하게 설명하고 국민과 유족들에게 사과해야 하는 게 맞는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안 의원은 이와 함께 "해경은 자료 요청 요구에 여러 가지 수사 규정을 내세우며 협조하지 않고 있다"며 "해경이 과연 국민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겠는가 의문이 든다"고 질타했습니다.

이에 대해 전봉훈 해경청장은 "오랜 기간 마음의 아픔을 감내했을 유족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우리 해경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확보하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민의힘 해수부 공무원TF “故 이대준 씨, 월북추정의 원칙 적용”
    • 입력 2022-06-22 11:37:43
    • 수정2022-06-22 11:43:30
    정치
국민의힘 해수부 공무원 피격사건 진상조사 TF 위원장인 하태경 의원은 "故 이대준 씨가 무죄추정의 원칙이 아닌 월북추정의 원칙이 적용됐다"며 해경과 문재인 정부를 비판했습니다.

하태경 의원은 오늘(22일) TF 소속 의원들과 인천광역시 연수구 해양경찰청을 방문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고 "(수사 결과 발표에) 외부 개입이 있었다는 의혹이 강하게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하 의원은 "TF가 얻고자 하는 목표는 두 가지"라며 먼저 "당시 왜 해수부 공무원을 구할 수 없었고, 심대한 인격 살인 행위인 공격들이 있었는지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하 의원은 이어 "월북 관련 중간수사결과 발표에 문제가 많이 있다는 자성의 목소리들이 해경 내부에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면서 "그날 있었던 중간발표에 왜 그런 문제가 있었는지 확인할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습니다.

TF 소속으로 함께 방문한 안병길 의원은 "해경은 최근 수사를 종결하면서 유족들에게 위로드린다고 했지만, 사과도 하지 않았다"면서 "판단이 바뀐 배경을 상세하게 설명하고 국민과 유족들에게 사과해야 하는 게 맞는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안 의원은 이와 함께 "해경은 자료 요청 요구에 여러 가지 수사 규정을 내세우며 협조하지 않고 있다"며 "해경이 과연 국민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겠는가 의문이 든다"고 질타했습니다.

이에 대해 전봉훈 해경청장은 "오랜 기간 마음의 아픔을 감내했을 유족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우리 해경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확보하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