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은행, 저소득 자영업자 대출 부담↑…채무이행 지원해야
입력 2022.06.22 (12:52) 수정 2022.06.22 (12:58)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로 인한 자영업자 대출 상환 위험이 내년 이후 저소득층을 중심으로 크게 늘어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한국은행은 보고서에서, 취약계층 채무자에 대한 정책 방향을 유동성 지원에서 채무이행 지원으로 바꿔야 한다며 이같이 지적했습니다.

보고서는 자영업자 대출 확대가 단기적으론 자금난 해소에 기여했지만, 자영업 구조조정 지연 등 부작용을 유발했다고 평가했습니다.

자영업자 대출은 올해 3월 기준 960조 7천억 원으로 코로나19 직전보다 40% 이상 급증했습니다.
  • 한국은행, 저소득 자영업자 대출 부담↑…채무이행 지원해야
    • 입력 2022-06-22 12:52:42
    • 수정2022-06-22 12:58:27
    뉴스 12
코로나19로 인한 자영업자 대출 상환 위험이 내년 이후 저소득층을 중심으로 크게 늘어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한국은행은 보고서에서, 취약계층 채무자에 대한 정책 방향을 유동성 지원에서 채무이행 지원으로 바꿔야 한다며 이같이 지적했습니다.

보고서는 자영업자 대출 확대가 단기적으론 자금난 해소에 기여했지만, 자영업 구조조정 지연 등 부작용을 유발했다고 평가했습니다.

자영업자 대출은 올해 3월 기준 960조 7천억 원으로 코로나19 직전보다 40% 이상 급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