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전KPS, 경영진 성과급 반납…4번째로 동참
입력 2022.06.22 (18:13) 수정 2022.06.22 (18:15) 경제
한전KPS는 경영 위기 극복을 위해 경영진이 2021년도 경영 성과급을 자율 반납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장 등 임원진이 경영평가 성과급을 반납하고, 1직급 이상 주요 간부도 동참하기로 했습니다.

성과급 자율 반납은 한전과 남부발전,동서발전에 이어 네번째입니다.

공공기관운영위원회는 앞서 지난 20일 재무 상황이 악화돼 강도 높은 자구 노력이 필요한 기관에 대해 기관장·감사·상임이사 성과급의 자율 반납을 권고했습니다.

한전과 9개 자회사(한국남동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서부발전, 한국중부발전, 한수원, 한국전력기술, 한전KDN, 한전KPS)가 그 대상으로 한전과 남부발전, 동서발전에 이어 한전 KPS도 성과급 반납 의사를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한전KPS 제공]
  • 한전KPS, 경영진 성과급 반납…4번째로 동참
    • 입력 2022-06-22 18:13:30
    • 수정2022-06-22 18:15:14
    경제
한전KPS는 경영 위기 극복을 위해 경영진이 2021년도 경영 성과급을 자율 반납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장 등 임원진이 경영평가 성과급을 반납하고, 1직급 이상 주요 간부도 동참하기로 했습니다.

성과급 자율 반납은 한전과 남부발전,동서발전에 이어 네번째입니다.

공공기관운영위원회는 앞서 지난 20일 재무 상황이 악화돼 강도 높은 자구 노력이 필요한 기관에 대해 기관장·감사·상임이사 성과급의 자율 반납을 권고했습니다.

한전과 9개 자회사(한국남동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서부발전, 한국중부발전, 한수원, 한국전력기술, 한전KDN, 한전KPS)가 그 대상으로 한전과 남부발전, 동서발전에 이어 한전 KPS도 성과급 반납 의사를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한전KPS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