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미정 시의원 “최저임금법 피소 법적 대응할 것”
입력 2022.06.23 (08:28) 수정 2022.06.23 (08:56)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최저임금법 위반 혐의 등으로 고소당한 박미정 광주시의원이 광주시의회 본회의 신상발언을 통해 고소인인 A씨 측이 급여와 관련한 주장을 계속 바꾸고 있다며, 명예훼손과 허위사실 유포 등 위법 행위에 대해 법적 대응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박 의원은 또 미지급한 최저임금을 최근 지급했고, 기존 보좌관에게 급여 일부를 수당으로 지급한 만큼 횡령도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박 의원은 불법 전화방 운영 의혹에 대해서는 "잘 모른다"고 해명했습니다.

이에 앞서 A씨는 박 의원을 최저임금법 위반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등으로 고소했습니다.
  • 박미정 시의원 “최저임금법 피소 법적 대응할 것”
    • 입력 2022-06-23 08:28:02
    • 수정2022-06-23 08:56:26
    뉴스광장(광주)
최저임금법 위반 혐의 등으로 고소당한 박미정 광주시의원이 광주시의회 본회의 신상발언을 통해 고소인인 A씨 측이 급여와 관련한 주장을 계속 바꾸고 있다며, 명예훼손과 허위사실 유포 등 위법 행위에 대해 법적 대응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박 의원은 또 미지급한 최저임금을 최근 지급했고, 기존 보좌관에게 급여 일부를 수당으로 지급한 만큼 횡령도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박 의원은 불법 전화방 운영 의혹에 대해서는 "잘 모른다"고 해명했습니다.

이에 앞서 A씨는 박 의원을 최저임금법 위반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등으로 고소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