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굿모닝 날씨] 비 대부분 그쳐…남해안은 내일 새벽까지 장맛비
입력 2022.06.24 (09:16) 수정 2022.06.24 (09:21)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장마의 시작부터 세찬 비가 쏟아졌습니다.

어제부터 경기도 가평과 춘천에 173, 서울에도 122.1밀리미터의 많은 비가 내렸는데요.

지금은 장마전선이 남쪽으로 내려감에 따라 제주도에만 호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주로 남해안과 제주에 비가 오고 있습니다.

이번 비는 전남과 경남 남해안은 내일 새벽까지, 제주도는 모레 일요일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그사이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에 최고 150밀리미터 이상, 남해안에 30에서 80밀리미터 정도입니다.

장마전선은 주말에는 남해상에 머물다가 다음 주 초 다시 북상해 중부지방에 비를 뿌리겠습니다.

현재 전라도 해안과 경남 해안, 제주도에는 강풍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오늘 오후까지 강풍 특보 지역에는 순간적으로 초속 20미터 안팎의 돌풍이 몰아치는 곳이 있겠습니다.

장마가 쉬어갈 때도 습기가 많아서 후텁지근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오늘 낮에는 서울 27도, 대전 30도, 대구는 33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최고 4~5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이설아 기상캐스터
(그래픽:김미정)
  • [굿모닝 날씨] 비 대부분 그쳐…남해안은 내일 새벽까지 장맛비
    • 입력 2022-06-24 09:16:31
    • 수정2022-06-24 09:21:25
    아침뉴스타임
장마의 시작부터 세찬 비가 쏟아졌습니다.

어제부터 경기도 가평과 춘천에 173, 서울에도 122.1밀리미터의 많은 비가 내렸는데요.

지금은 장마전선이 남쪽으로 내려감에 따라 제주도에만 호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주로 남해안과 제주에 비가 오고 있습니다.

이번 비는 전남과 경남 남해안은 내일 새벽까지, 제주도는 모레 일요일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그사이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에 최고 150밀리미터 이상, 남해안에 30에서 80밀리미터 정도입니다.

장마전선은 주말에는 남해상에 머물다가 다음 주 초 다시 북상해 중부지방에 비를 뿌리겠습니다.

현재 전라도 해안과 경남 해안, 제주도에는 강풍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오늘 오후까지 강풍 특보 지역에는 순간적으로 초속 20미터 안팎의 돌풍이 몰아치는 곳이 있겠습니다.

장마가 쉬어갈 때도 습기가 많아서 후텁지근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오늘 낮에는 서울 27도, 대전 30도, 대구는 33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최고 4~5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이설아 기상캐스터
(그래픽:김미정)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아침뉴스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