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부터 ‘터키’→‘튀르키예’로 한국어 표기 공식 변경
입력 2022.06.24 (11:19) 수정 2022.06.24 (11:42) 정치
터키가 국가명을 '튀르키예(Türkiye)'로 바꾼 가운데, 오늘(24일)부터 한국어 표기도 '튀르키예'로 공식 변경됩니다.

외교부는 오늘 오전 각 정부 부처에 '튀르키예' 표기법 사용을 권고하는 공문을 발송했습니다.

외교부는 우선 공식 홈페이지 내용부터 바꾸고, 직제 등은 개정시기에 맞춰 변경하겠다는 방침입니다.

앞서 국립국어원 정부언론외래어심의위원회는 이달 17일 터키어 국명 'Türkiye'를 한국어로 '튀르키예'라고 표기하기로 확정하고, 이를 외교부에 통보했습니다.

튀르키예가 나라 이름을 바꾸기로 결정한 건 지난해 12월입니다.

국제사회에서 통용되던 표기인 '터키(Turkey)'는 영어로 칠면조를 뜻하는데다 겁쟁이라는 의미로도 통용되고 있어 불만 여론이 컸기 때문입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당시 국명 변경 법안에 서명하면서 "튀르키예는 우리 문화와 문명, 가치를 가장 잘 표현한 단어"라고 밝혔습니다.

튀르키예는 터키어로 '튀르크인의 땅'을 의미합니다.

튀르키예라는 국명은 이달 1일(현지시각) 유엔의 정식 승인을 받았으며, 이후 유엔 공식 문서에는 터키 대신 튀르키예가 쓰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오늘부터 ‘터키’→‘튀르키예’로 한국어 표기 공식 변경
    • 입력 2022-06-24 11:19:12
    • 수정2022-06-24 11:42:37
    정치
터키가 국가명을 '튀르키예(Türkiye)'로 바꾼 가운데, 오늘(24일)부터 한국어 표기도 '튀르키예'로 공식 변경됩니다.

외교부는 오늘 오전 각 정부 부처에 '튀르키예' 표기법 사용을 권고하는 공문을 발송했습니다.

외교부는 우선 공식 홈페이지 내용부터 바꾸고, 직제 등은 개정시기에 맞춰 변경하겠다는 방침입니다.

앞서 국립국어원 정부언론외래어심의위원회는 이달 17일 터키어 국명 'Türkiye'를 한국어로 '튀르키예'라고 표기하기로 확정하고, 이를 외교부에 통보했습니다.

튀르키예가 나라 이름을 바꾸기로 결정한 건 지난해 12월입니다.

국제사회에서 통용되던 표기인 '터키(Turkey)'는 영어로 칠면조를 뜻하는데다 겁쟁이라는 의미로도 통용되고 있어 불만 여론이 컸기 때문입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당시 국명 변경 법안에 서명하면서 "튀르키예는 우리 문화와 문명, 가치를 가장 잘 표현한 단어"라고 밝혔습니다.

튀르키예는 터키어로 '튀르크인의 땅'을 의미합니다.

튀르키예라는 국명은 이달 1일(현지시각) 유엔의 정식 승인을 받았으며, 이후 유엔 공식 문서에는 터키 대신 튀르키예가 쓰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