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민의힘 “‘예대금리차 기간단축해 통합공시’ 금융당국에 요청”
입력 2022.06.28 (14:25) 수정 2022.06.28 (14:26) 정치
국민의힘은 오늘(28일) 예대마진(대출·예금 금리 격차) 운영의 투명성 강화를 위해 현재 각 은행이 분기별로 개별 공시하는 예대금리 차를 월별 또는 그 기간을 단축해 통합 공시할 수 있는 방안을 금융당국에 요청했습니다.

국민의힘 물가·민생안정특위 위원장인 류성걸 의원은 오늘(28일) 오전 국회에서 특위 4차 회의를 마친 후 기자들을 만나 “예대마진은 관련된 사항을 투명하게 많은 분들이 그 정보를 알고 계셔야한다”며 이같이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특위는 대출가산금리 산정과 운영의 합리성 제고 방안을 추진하면서 상황을 보고할 것을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등 당국에 요청했다고 류 의원은 전했습니다.

금융취약계층에 대한 민생지원 방안 논의를 위해 열린 오늘 회의에는 정부 측에서 이승헌 한국은행 부총재와 이세훈 금융위 사무처장, 김종민 금감원 부원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승헌 부총재는 앞으로의 물가흐름에 대해 “전반적으로 상방 리스크가 우세한 상황”이라며 “물가 상승 추세가 바뀔 때까지는 물가 중심의 통화 정책을 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민의힘 “‘예대금리차 기간단축해 통합공시’ 금융당국에 요청”
    • 입력 2022-06-28 14:25:57
    • 수정2022-06-28 14:26:29
    정치
국민의힘은 오늘(28일) 예대마진(대출·예금 금리 격차) 운영의 투명성 강화를 위해 현재 각 은행이 분기별로 개별 공시하는 예대금리 차를 월별 또는 그 기간을 단축해 통합 공시할 수 있는 방안을 금융당국에 요청했습니다.

국민의힘 물가·민생안정특위 위원장인 류성걸 의원은 오늘(28일) 오전 국회에서 특위 4차 회의를 마친 후 기자들을 만나 “예대마진은 관련된 사항을 투명하게 많은 분들이 그 정보를 알고 계셔야한다”며 이같이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특위는 대출가산금리 산정과 운영의 합리성 제고 방안을 추진하면서 상황을 보고할 것을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등 당국에 요청했다고 류 의원은 전했습니다.

금융취약계층에 대한 민생지원 방안 논의를 위해 열린 오늘 회의에는 정부 측에서 이승헌 한국은행 부총재와 이세훈 금융위 사무처장, 김종민 금감원 부원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승헌 부총재는 앞으로의 물가흐름에 대해 “전반적으로 상방 리스크가 우세한 상황”이라며 “물가 상승 추세가 바뀔 때까지는 물가 중심의 통화 정책을 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