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속보영상] 이준석, ‘윤심(尹心)’ 떠났냐 묻자 “그런 해석은 가능하겠지만…”
입력 2022.06.30 (15:20) 수정 2022.06.30 (15:20) 속보영상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박성민 당 대표 비서실장이 전격 사임한 데 대해 "제가 박 실장의 뜻을 받아들이겠다고 해서 사임하게 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오늘(30일) 경북 경주 한국수력원자력 월성 원자력본부 시찰 뒤 기자들에게 "어제 박 실장이 울산 지역구에 있다가 제가 포항에 있어서 같이 와서 이야기를 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박 실장의 사퇴가 이른바 '윤심'(尹心·윤석열 대통령의 의중)이 떠난 것 아니냐'는 해석에 대해서는 "그런 해석은 가능하겠지만, 어제 박 의원과의 대화에서 그런 내용은 없었다"며 "오늘 박 실장을 만날 계획도 없다"고 전했습니다.
  • [속보영상] 이준석, ‘윤심(尹心)’ 떠났냐 묻자 “그런 해석은 가능하겠지만…”
    • 입력 2022-06-30 15:20:03
    • 수정2022-06-30 15:20:30
    속보영상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박성민 당 대표 비서실장이 전격 사임한 데 대해 "제가 박 실장의 뜻을 받아들이겠다고 해서 사임하게 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오늘(30일) 경북 경주 한국수력원자력 월성 원자력본부 시찰 뒤 기자들에게 "어제 박 실장이 울산 지역구에 있다가 제가 포항에 있어서 같이 와서 이야기를 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박 실장의 사퇴가 이른바 '윤심'(尹心·윤석열 대통령의 의중)이 떠난 것 아니냐'는 해석에 대해서는 "그런 해석은 가능하겠지만, 어제 박 의원과의 대화에서 그런 내용은 없었다"며 "오늘 박 실장을 만날 계획도 없다"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