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도쿄 낮 기온 36.4도…백여 년 만에 6월 최고치 기록
입력 2022.06.30 (17:01) 수정 2022.06.30 (17:09) 국제
일본의 수도, 도쿄의 오늘(30일) 도심 낮 기온이 36.4도까지 오르며 6월 기온으로선 기상 관측 기록이 있는 1875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일본 기상청이 발표했습니다.

도쿄에선 25일부터 오늘까지 엿새 연속 낮 최고 기온이 35도를 넘어섰으며, 폭염으로 어제 215명의 온열질환자가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NHK방송이 보도했습니다.

일본에선 장마가 예년보다 일찍 끝나고 때이른 불볕더위가 이어지고 있는데, 25일 수도권 인근 군마현 이세사키시에선 최고 기온이 40.2도까지 올라 6월 기온으로 일본에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일본 경제산업성은 무더위에 전력 수요가 급증하면서 전력수급 주의보를 오늘까지 나흘 연속 발령했습니다. 이 주의보는 전력예비율이 5% 아래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될 때 발령됩니다.

[사진 출처 : AP·교도=연합뉴스]
  • 日 도쿄 낮 기온 36.4도…백여 년 만에 6월 최고치 기록
    • 입력 2022-06-30 17:01:27
    • 수정2022-06-30 17:09:22
    국제
일본의 수도, 도쿄의 오늘(30일) 도심 낮 기온이 36.4도까지 오르며 6월 기온으로선 기상 관측 기록이 있는 1875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일본 기상청이 발표했습니다.

도쿄에선 25일부터 오늘까지 엿새 연속 낮 최고 기온이 35도를 넘어섰으며, 폭염으로 어제 215명의 온열질환자가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NHK방송이 보도했습니다.

일본에선 장마가 예년보다 일찍 끝나고 때이른 불볕더위가 이어지고 있는데, 25일 수도권 인근 군마현 이세사키시에선 최고 기온이 40.2도까지 올라 6월 기온으로 일본에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일본 경제산업성은 무더위에 전력 수요가 급증하면서 전력수급 주의보를 오늘까지 나흘 연속 발령했습니다. 이 주의보는 전력예비율이 5% 아래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될 때 발령됩니다.

[사진 출처 : AP·교도=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