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도로 곳곳 통제로 퇴근길 정체 극심…이 시각 잠수교
입력 2022.06.30 (19:02) 수정 2022.06.30 (20:00)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에 호우 경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곳곳에서 도로가 통제된 여파로 퇴근길 큰 혼잡이 빚어지고 있습니다.

하천 수위도 많이 올라가 남양주 왕숙천, 서울 탄천 일부 지점에 홍수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서울 잠수교 앞에 나가 있는 최혜림 기자 연결합니다.

한강도 물이 많이 불어난 것 같은데, 그곳 상황은 좀 어떻습니까?

[기자]

제 뒤쪽, 한강 공원이 보여야 할 자리에 물이 가득 차 있습니다.

지금도 강한 빗줄기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이곳 잠수교 수위는 오후 6시 반 기준 7.1 미터입니다.

수위가 오르면서 오전 9시부터 잠수교 양방향 차량 통행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한강에 영향을 주는 팔당댐 방류량도 어젯밤 천 톤 정도였다가 지금은 7천700 톤 정도로 급증했습니다.

오늘 새벽부터 내린 비로 주요 하천 둔치가 물에 잠겼고, 유속도 굉장히 빠른 상태입니다.

경기도 남양주시 왕숙천 진관교 지점과 한탄강 포천 영평교 지점, 서울 탄천 대곡교 지점에 홍수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앵커]

지금쯤이면 한창 퇴근하는 차량들이 몰릴 시간인데, 도로 상황은 어떤가요?

[기자]

네, 곳곳에서 극심한 교통 정체가 빚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하루 종일 서울시내 혼잡이 이어졌지만 특히 아침 출근길에 이어 저녁 퇴근길 상황이 심각합니다.

주로 하천 주변을 지나는 도로들이 통제되고 있는 여파입니다.

중랑천 물이 급격히 불어나면서 오늘 아침 통제됐던 동부간선도로는 낮 한때 통행이 재개됐다 오후 1시 반쯤부터 다시 차량 진입이 금지됐습니다.

수락지하차도부터 성수분기점까지 양방향 전 구간입니다.

또 올림픽대로 여의상류 나들목과 양재천로 일부 도로 등도 통제되고 있습니다.

철산교 부근의 서부간선도로 진입로 등 상습 침수구간의 일부 도로들도 통행금지와 재개를 되풀이하고 있는데, 길을 나서기 전 도로 상황을 미리 확인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잠수교에서 KBS 뉴스 최혜림입니다.

촬영기자:홍성백 김재현/영상편집:신남규
  • 도로 곳곳 통제로 퇴근길 정체 극심…이 시각 잠수교
    • 입력 2022-06-30 19:02:19
    • 수정2022-06-30 20:00:41
    뉴스 7
[앵커]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에 호우 경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곳곳에서 도로가 통제된 여파로 퇴근길 큰 혼잡이 빚어지고 있습니다.

하천 수위도 많이 올라가 남양주 왕숙천, 서울 탄천 일부 지점에 홍수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서울 잠수교 앞에 나가 있는 최혜림 기자 연결합니다.

한강도 물이 많이 불어난 것 같은데, 그곳 상황은 좀 어떻습니까?

[기자]

제 뒤쪽, 한강 공원이 보여야 할 자리에 물이 가득 차 있습니다.

지금도 강한 빗줄기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이곳 잠수교 수위는 오후 6시 반 기준 7.1 미터입니다.

수위가 오르면서 오전 9시부터 잠수교 양방향 차량 통행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한강에 영향을 주는 팔당댐 방류량도 어젯밤 천 톤 정도였다가 지금은 7천700 톤 정도로 급증했습니다.

오늘 새벽부터 내린 비로 주요 하천 둔치가 물에 잠겼고, 유속도 굉장히 빠른 상태입니다.

경기도 남양주시 왕숙천 진관교 지점과 한탄강 포천 영평교 지점, 서울 탄천 대곡교 지점에 홍수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앵커]

지금쯤이면 한창 퇴근하는 차량들이 몰릴 시간인데, 도로 상황은 어떤가요?

[기자]

네, 곳곳에서 극심한 교통 정체가 빚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하루 종일 서울시내 혼잡이 이어졌지만 특히 아침 출근길에 이어 저녁 퇴근길 상황이 심각합니다.

주로 하천 주변을 지나는 도로들이 통제되고 있는 여파입니다.

중랑천 물이 급격히 불어나면서 오늘 아침 통제됐던 동부간선도로는 낮 한때 통행이 재개됐다 오후 1시 반쯤부터 다시 차량 진입이 금지됐습니다.

수락지하차도부터 성수분기점까지 양방향 전 구간입니다.

또 올림픽대로 여의상류 나들목과 양재천로 일부 도로 등도 통제되고 있습니다.

철산교 부근의 서부간선도로 진입로 등 상습 침수구간의 일부 도로들도 통행금지와 재개를 되풀이하고 있는데, 길을 나서기 전 도로 상황을 미리 확인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잠수교에서 KBS 뉴스 최혜림입니다.

촬영기자:홍성백 김재현/영상편집:신남규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