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마전선 최고 120mm 더 뿌린 뒤 밤새 북한으로 북상
입력 2022.06.30 (19:13) 수정 2022.06.30 (19:30)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오전부터 중부지방 곳곳에 강한 장맛비를 뿌리던 비구름대가 서서히 북상하고 있습니다.

현재는 비 상황이 어떤지, 앞으로는 얼마나 내릴지 짚어봅니다.

KBS 재난미디어센터 연결해 자세한 비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김세현 기자, 지금 비 상황은 어떤가요?

[기자]

레이더 영상으로 현재 비 상황 살펴보겠습니다.

영상에서 붉은색은 시간당 30mm가 넘는 강한 비가 내리는 지역인데요.

오전에는 수도권과 강원 영서 지역에 강한 비를 뿌리던 구름대가, 조금씩 북쪽으로 올라가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남쪽의 북태평양 고기압 세력이 북쪽으로 확장하고 있기 때문인데요.

하지만 아직 여전히 중부 지역에 강한 비가 내리고 있어 수도권 대부분 지역에는 호우 경보가, 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북부에는 호우 주의보가 내려져 있는 상황입니다.

KBS 재난감시 CCTV로 최근 비가 많이 내린 지역을 한 번 보겠습니다.

이곳은 조금 전까지 시간당 58mm의 세찬 비가 쏟아진 경기 수원의 고색 사거리입니다.

도로 위에는 흙탕물이 가득하고, 차량들은 서행 운전을 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앵커]

앞으로 어디에, 얼마나 더 비가 내리는지 자세한 내용 전해 주시죠.

[기자]

네, 슈퍼컴퓨터 강수 예상도를 함께 보시겠습니다.

서울을 비롯한 중부지방에 집중호우를 쏟던 장마전선 비구름대가, 앞서 말씀드린 대로 이제는 점차 북쪽으로 올라가겠습니다.

하지만 오늘 밤에도 우리나라에 강한 비를 뿌릴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예상 강수량을 보면 내일까지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중북부 지역에 30에서 80mm가 예상되는데요.

많게는 120mm 이상 내리는 곳도 있겠습니다.

예상되는 비의 양이 이제까지 내린 양보다는 적은데요.

하지만 장마가 시작된 이후, 중부 지역은 진한 붉은색으로 350mm가 넘게 내린 지역이 많습니다.

특히, 경기 포천에는 500mm를 넘은 곳도 있습니다.

이 때문에 적은 양의 비에도 산사태나 침수 사고가 발생할 수 있어 위험성은 더 커진 상황입니다.

계속해서 비 피해 없도록 안전 사고에 각별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재난미디어센터에서 전해드렸습니다.

그래픽:최유현/진행:전민지
  • 장마전선 최고 120mm 더 뿌린 뒤 밤새 북한으로 북상
    • 입력 2022-06-30 19:13:10
    • 수정2022-06-30 19:30:54
    뉴스 7
[앵커]

오전부터 중부지방 곳곳에 강한 장맛비를 뿌리던 비구름대가 서서히 북상하고 있습니다.

현재는 비 상황이 어떤지, 앞으로는 얼마나 내릴지 짚어봅니다.

KBS 재난미디어센터 연결해 자세한 비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김세현 기자, 지금 비 상황은 어떤가요?

[기자]

레이더 영상으로 현재 비 상황 살펴보겠습니다.

영상에서 붉은색은 시간당 30mm가 넘는 강한 비가 내리는 지역인데요.

오전에는 수도권과 강원 영서 지역에 강한 비를 뿌리던 구름대가, 조금씩 북쪽으로 올라가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남쪽의 북태평양 고기압 세력이 북쪽으로 확장하고 있기 때문인데요.

하지만 아직 여전히 중부 지역에 강한 비가 내리고 있어 수도권 대부분 지역에는 호우 경보가, 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북부에는 호우 주의보가 내려져 있는 상황입니다.

KBS 재난감시 CCTV로 최근 비가 많이 내린 지역을 한 번 보겠습니다.

이곳은 조금 전까지 시간당 58mm의 세찬 비가 쏟아진 경기 수원의 고색 사거리입니다.

도로 위에는 흙탕물이 가득하고, 차량들은 서행 운전을 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앵커]

앞으로 어디에, 얼마나 더 비가 내리는지 자세한 내용 전해 주시죠.

[기자]

네, 슈퍼컴퓨터 강수 예상도를 함께 보시겠습니다.

서울을 비롯한 중부지방에 집중호우를 쏟던 장마전선 비구름대가, 앞서 말씀드린 대로 이제는 점차 북쪽으로 올라가겠습니다.

하지만 오늘 밤에도 우리나라에 강한 비를 뿌릴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예상 강수량을 보면 내일까지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중북부 지역에 30에서 80mm가 예상되는데요.

많게는 120mm 이상 내리는 곳도 있겠습니다.

예상되는 비의 양이 이제까지 내린 양보다는 적은데요.

하지만 장마가 시작된 이후, 중부 지역은 진한 붉은색으로 350mm가 넘게 내린 지역이 많습니다.

특히, 경기 포천에는 500mm를 넘은 곳도 있습니다.

이 때문에 적은 양의 비에도 산사태나 침수 사고가 발생할 수 있어 위험성은 더 커진 상황입니다.

계속해서 비 피해 없도록 안전 사고에 각별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재난미디어센터에서 전해드렸습니다.

그래픽:최유현/진행:전민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