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윤 대통령, ‘부실 인사’ 지적에 “다른 정권과 비교해 봐라”
입력 2022.07.05 (09:59) 수정 2022.07.05 (11:02) 현장영상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윤석열 대통령이 내각 주요 후보자에 대한 잇따른 논란으로 '인사 검증 부실' 지적이 나오는 데 대해 "전 정권에서 지명된 장관 중에 이렇게 훌륭한 사람을 봤느냐"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5일) 용산 대통령실 출근길에 '송옥렬 공정위원장 후보자, 박순애 교육부 장관, 김승희 전 복지부 장관 후보자의 경우 부실 인사, 인사 검증 실패 지적이 나온다'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인사 책임은 대통령이 지는 것 아니냐'는 취지의 질문에 "그렇다"면서, '사전 검증에서 의혹을 충분히 알 수 있었던 것 아니냐'고 지적하자 "다른 정권 때 하고 한번 비교를 해보세요. 사람 자질이나 이런 것을…"이라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 용산 대통령실에서 박순애 신임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면서도 "임명이 늦어져서, 언론에 또 야당에 공격받느라 고생 많이 했다"며 "소신껏 잘하라"고 했습니다.

박 장관은 굳은 표정으로 별다른 대답을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어제(4일) 지명된 송옥렬 공정위원장 후보자는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재직 시절인 2014년 제자들과의 저녁 자리에서 성희롱성 발언을 했다는 논란이 불거졌습니다.

김승희 전 복지부 장관 후보자는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선관위가 검찰에 수사를 의뢰하면서 논란 끝에 낙마했고, 박순애 교육부 장관은 음주운전 전력과 갑질 의혹 등이 제기돼 야권에서는 부적격 인사로 규정했습니다.
  • [영상] 윤 대통령, ‘부실 인사’ 지적에 “다른 정권과 비교해 봐라”
    • 입력 2022-07-05 09:59:03
    • 수정2022-07-05 11:02:06
    현장영상
윤석열 대통령이 내각 주요 후보자에 대한 잇따른 논란으로 '인사 검증 부실' 지적이 나오는 데 대해 "전 정권에서 지명된 장관 중에 이렇게 훌륭한 사람을 봤느냐"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5일) 용산 대통령실 출근길에 '송옥렬 공정위원장 후보자, 박순애 교육부 장관, 김승희 전 복지부 장관 후보자의 경우 부실 인사, 인사 검증 실패 지적이 나온다'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인사 책임은 대통령이 지는 것 아니냐'는 취지의 질문에 "그렇다"면서, '사전 검증에서 의혹을 충분히 알 수 있었던 것 아니냐'고 지적하자 "다른 정권 때 하고 한번 비교를 해보세요. 사람 자질이나 이런 것을…"이라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 용산 대통령실에서 박순애 신임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면서도 "임명이 늦어져서, 언론에 또 야당에 공격받느라 고생 많이 했다"며 "소신껏 잘하라"고 했습니다.

박 장관은 굳은 표정으로 별다른 대답을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어제(4일) 지명된 송옥렬 공정위원장 후보자는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재직 시절인 2014년 제자들과의 저녁 자리에서 성희롱성 발언을 했다는 논란이 불거졌습니다.

김승희 전 복지부 장관 후보자는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선관위가 검찰에 수사를 의뢰하면서 논란 끝에 낙마했고, 박순애 교육부 장관은 음주운전 전력과 갑질 의혹 등이 제기돼 야권에서는 부적격 인사로 규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