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코로나19 재유행 초기” 전북 479명 확진…확산세 지속
입력 2022.07.06 (10:24) 수정 2022.07.06 (10:25) 전주
전북지역도 코로나19 재유행 초기라는 분석이 나온 가운데 확진자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전북에서는 어제(5일) 479명이 코로나19로 확진됐습니다.

한 주 전보다 180여 명, 하루 전보다는 70여 명 늘었습니다.

나이별로는 20대가 100명으로 가장 많았고, 50대와 40대가 뒤를 이었습니다.

확진자가 늘면서 감염재생산지수도 엿새 연속 1을 넘어 유행 지속 경향을 보이고 있습니다.

전라북도 방역당국은 “예전 사례를 보면 젊은 층을 통해 가족과 직장 내 전파가 시작되면서 노년층 확진자가 늘어나는 흐름이 있다”며, “실내에서는 마스크를 꼭 착용하고 환기를 자주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코로나19 재유행 초기” 전북 479명 확진…확산세 지속
    • 입력 2022-07-06 10:24:48
    • 수정2022-07-06 10:25:04
    전주
전북지역도 코로나19 재유행 초기라는 분석이 나온 가운데 확진자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전북에서는 어제(5일) 479명이 코로나19로 확진됐습니다.

한 주 전보다 180여 명, 하루 전보다는 70여 명 늘었습니다.

나이별로는 20대가 100명으로 가장 많았고, 50대와 40대가 뒤를 이었습니다.

확진자가 늘면서 감염재생산지수도 엿새 연속 1을 넘어 유행 지속 경향을 보이고 있습니다.

전라북도 방역당국은 “예전 사례를 보면 젊은 층을 통해 가족과 직장 내 전파가 시작되면서 노년층 확진자가 늘어나는 흐름이 있다”며, “실내에서는 마스크를 꼭 착용하고 환기를 자주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