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전북 보리 재배 면적 줄고 밀 크게 늘어
입력 2022.07.09 (21:53) 수정 2022.07.09 (22:02)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올해 전북지역 보리 재배 면적이 줄고 밀 재배 면적은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통계청이 발표한 2022년 맥류 등의 재배 면적 조사 결과를 보면, 전북 겉보리 재배 면적은 2천5백98 헥타르로 지난해보다 14.5퍼센트, 쌀보리 재배 면적은 5천9백20 헥타르로 19.2퍼센트 감소했습니다.
  • 올해 전북 보리 재배 면적 줄고 밀 크게 늘어
    • 입력 2022-07-09 21:53:43
    • 수정2022-07-09 22:02:06
    뉴스9(전주)
올해 전북지역 보리 재배 면적이 줄고 밀 재배 면적은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통계청이 발표한 2022년 맥류 등의 재배 면적 조사 결과를 보면, 전북 겉보리 재배 면적은 2천5백98 헥타르로 지난해보다 14.5퍼센트, 쌀보리 재배 면적은 5천9백20 헥타르로 19.2퍼센트 감소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