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월 울산 가계대출 372억 원↓…5개월째 감소
입력 2022.07.22 (09:53) 수정 2022.07.22 (10:03)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금리인상 등의 여파로 울산의 가계대출이 5개월 연속 감소했습니다.

한국은행 울산본부에 따르면 지난 5월 말 기준 울산의 가계대출 잔액은 한달 전보다 372억 원 줄어든 22조 4,465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반면 주택거래가 조금씩 회복되면서 지난 5월 울산의 주택담보대출은 한달 전 177억 원 감소에서 14억 원 증가로 반전됐습니다.
  • 5월 울산 가계대출 372억 원↓…5개월째 감소
    • 입력 2022-07-22 09:53:33
    • 수정2022-07-22 10:03:42
    930뉴스(울산)
금리인상 등의 여파로 울산의 가계대출이 5개월 연속 감소했습니다.

한국은행 울산본부에 따르면 지난 5월 말 기준 울산의 가계대출 잔액은 한달 전보다 372억 원 줄어든 22조 4,465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반면 주택거래가 조금씩 회복되면서 지난 5월 울산의 주택담보대출은 한달 전 177억 원 감소에서 14억 원 증가로 반전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