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 임윤찬에게 음악이란? 밴클라이번 현지 단독 인터뷰
입력 2022.07.24 (09:02) 취재K

임윤찬의 우승으로 막을 내린 밴 클라이번 국제 콩쿠르. 하지만 이 콩쿠르는 사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피아니스트가 같이 참여한다는 점에서 국제적으로 주목받기도 했습니다. 결승에서의 긴장감, 그리고 피아니스트 임윤찬의 당시 인터뷰 모습 보시죠.

관련 내용 전편은 <시사기획 창 '전쟁과 평화'>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
(임윤찬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3번 연주 모습)

콩쿠르 기간 중 참가자들의 연주는 실시간으로 중계됩니다.

결승전에서 가장 뜨거운 반응을 끌어낸 참가자는 또 임윤찬이었습니다.

<임윤찬 연주 영상>

드미트로는 베토벤으로 대미를 장식했습니다.

<드미트로(우크라이나) 연주 영상>

임신 6개월이라 밝힌 안나, 홀을 꽉 채우는 힘 있는 타건을 과시했습니다.

<안나(러시아) 연주 영상>

절정을 향해 치닫는 결선.
시상식 무대에 뜻밖의 손님이 등장했습니다.

2013년 콩쿠르 우승자인 우크라이나 출신의 바딤 콜로덴코,

그리고 침묵 속에서 그가 연주한 이 음악.

<우크라이나 국가 연주 영상>

드미트로가 콩쿠르 기간 중 처음으로, 고국과 가족에 대한 감정을 드러냅니다.

드디어 시상식이 시작되고,

가장 먼저 호명된 이름은 드미트로였습니다.

마린 알솝/심사위원장
"동메달 수상자는 드미트로 쵸니입니다."

마린 알솝/심사위원장
"은메달 수상자는 안나 게니쉬네입니다."

이제 마지막, 우승자가 발표될 차례.

"제16회 밴 클라이번 국제 콩쿠르 금메달 수상자는 임윤찬입니다."

임윤찬
"포트워스에서의 모든 연주는 부모님과 손민수 선생님과 제가 존경하는 모든 예술가들에게 바치고요. 저는 앞으로 더 발전하는 연주자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세상에 진짜는 눈에 보이지 않는 것이라고. 음악은 눈에 보이지 않기 때문에. 또 음악가들이 음악을 얼마나 진심으로 대하는지, 저는 제가 음악을 하기 때문에 음악가들이 얼마나 많은 시간을 음악에 쓰는지 알고 있기 때문에 저는 음악이 이 세상에 존재하는 몇 안 되는 진짜라고 생각해서 인간에게 음악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음악가들은 지금 이 순간에도 음악이란 제단의 사제처럼 혼신을 기울여 음악을 만들고, 모두가 음악 속에서 더 나은 세상을 꿈꿀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

<베토벤 교향곡 9번 ‘합창’ 4악장>

#임윤찬 #밴클라이번 #밴클라이번국제콩쿠르 #vancliburn #vancliburninternationalpianocompetition #dmytrochoni #annageniushene
#라흐마니노프 #라흐마니노프피아노협주곡3번 #리스트 #초절기교연습곡
#차이콥스키 #클래식 #우크라이나 #러시아 #푸틴 #전쟁 #전쟁과음악

시사기획 창 '전쟁과 음악' 전편 다시 보기
'시사기획 창' 홈페이지 https://program.kbs.co.kr/1tv/news/sisachang/pc/index.html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Eb31RoX5RnfYENmnyokN8A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changkbs
  • [창+] 임윤찬에게 음악이란? 밴클라이번 현지 단독 인터뷰
    • 입력 2022-07-24 09:02:55
    취재K

임윤찬의 우승으로 막을 내린 밴 클라이번 국제 콩쿠르. 하지만 이 콩쿠르는 사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피아니스트가 같이 참여한다는 점에서 국제적으로 주목받기도 했습니다. 결승에서의 긴장감, 그리고 피아니스트 임윤찬의 당시 인터뷰 모습 보시죠.

관련 내용 전편은 <시사기획 창 '전쟁과 평화'>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
(임윤찬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3번 연주 모습)

콩쿠르 기간 중 참가자들의 연주는 실시간으로 중계됩니다.

결승전에서 가장 뜨거운 반응을 끌어낸 참가자는 또 임윤찬이었습니다.

<임윤찬 연주 영상>

드미트로는 베토벤으로 대미를 장식했습니다.

<드미트로(우크라이나) 연주 영상>

임신 6개월이라 밝힌 안나, 홀을 꽉 채우는 힘 있는 타건을 과시했습니다.

<안나(러시아) 연주 영상>

절정을 향해 치닫는 결선.
시상식 무대에 뜻밖의 손님이 등장했습니다.

2013년 콩쿠르 우승자인 우크라이나 출신의 바딤 콜로덴코,

그리고 침묵 속에서 그가 연주한 이 음악.

<우크라이나 국가 연주 영상>

드미트로가 콩쿠르 기간 중 처음으로, 고국과 가족에 대한 감정을 드러냅니다.

드디어 시상식이 시작되고,

가장 먼저 호명된 이름은 드미트로였습니다.

마린 알솝/심사위원장
"동메달 수상자는 드미트로 쵸니입니다."

마린 알솝/심사위원장
"은메달 수상자는 안나 게니쉬네입니다."

이제 마지막, 우승자가 발표될 차례.

"제16회 밴 클라이번 국제 콩쿠르 금메달 수상자는 임윤찬입니다."

임윤찬
"포트워스에서의 모든 연주는 부모님과 손민수 선생님과 제가 존경하는 모든 예술가들에게 바치고요. 저는 앞으로 더 발전하는 연주자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세상에 진짜는 눈에 보이지 않는 것이라고. 음악은 눈에 보이지 않기 때문에. 또 음악가들이 음악을 얼마나 진심으로 대하는지, 저는 제가 음악을 하기 때문에 음악가들이 얼마나 많은 시간을 음악에 쓰는지 알고 있기 때문에 저는 음악이 이 세상에 존재하는 몇 안 되는 진짜라고 생각해서 인간에게 음악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음악가들은 지금 이 순간에도 음악이란 제단의 사제처럼 혼신을 기울여 음악을 만들고, 모두가 음악 속에서 더 나은 세상을 꿈꿀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

<베토벤 교향곡 9번 ‘합창’ 4악장>

#임윤찬 #밴클라이번 #밴클라이번국제콩쿠르 #vancliburn #vancliburninternationalpianocompetition #dmytrochoni #annageniushene
#라흐마니노프 #라흐마니노프피아노협주곡3번 #리스트 #초절기교연습곡
#차이콥스키 #클래식 #우크라이나 #러시아 #푸틴 #전쟁 #전쟁과음악

시사기획 창 '전쟁과 음악' 전편 다시 보기
'시사기획 창' 홈페이지 https://program.kbs.co.kr/1tv/news/sisachang/pc/index.html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Eb31RoX5RnfYENmnyokN8A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changkbs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