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저축성 예금’ 증가…5월 은행 수신액 88%
입력 2022.07.27 (08:40) 수정 2022.07.27 (08:51) 뉴스광장(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금리가 오르면서 충북의 저축성 예금이 크게 늘었습니다.

한국은행 충북본부 집계 결과 충북 금융기관의 예·적금 등 5월 수신액은 한 달 새 1조 1,646억 원 늘어 71조 9,461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특히 저축성 예금은 올해 들어 가장 많은 7,232억 원을 기록해 5월 은행권 수신 거래액의 88%를 차지했습니다.

같은 기간 가계 대출은 준 반면 기업 대출이 늘면서 여신 거래 규모는 58조 8,134억 원으로 늘었습니다.
  • 충북 ‘저축성 예금’ 증가…5월 은행 수신액 88%
    • 입력 2022-07-27 08:40:10
    • 수정2022-07-27 08:51:27
    뉴스광장(청주)
금리가 오르면서 충북의 저축성 예금이 크게 늘었습니다.

한국은행 충북본부 집계 결과 충북 금융기관의 예·적금 등 5월 수신액은 한 달 새 1조 1,646억 원 늘어 71조 9,461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특히 저축성 예금은 올해 들어 가장 많은 7,232억 원을 기록해 5월 은행권 수신 거래액의 88%를 차지했습니다.

같은 기간 가계 대출은 준 반면 기업 대출이 늘면서 여신 거래 규모는 58조 8,134억 원으로 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