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탈리아 의회, 핀란드·스웨덴 나토 가입 비준 완료
입력 2022.08.04 (04:46) 수정 2022.08.04 (04:48) 국제
이탈리아 의회가 핀란드·스웨덴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가입 비준 절차를 마무리했습니다.

공영방송 라이(Rai)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탈리아 상원은 현지시각 3일 찬성 202표, 반대 13표로 두 나라의 나토 가입 비준안을 의결했습니다.

전날에는 하원이 압도적인 과반 찬성으로 비준안을 통과시켰습니다.

핀란드와 스웨덴이 나토에 가입하려면 이탈리아를 포함한 30개 모든 회원국의 의회 비준을 받아야 합니다.

이탈리아의 유력한 차기 총리 후보인 극우당 이탈리아형제들(FdI) 당수 조르자 멜로니 하원의원도 핀란드·스웨덴의 나토 가입을 전폭적으로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멜로니는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과 밀착해왔다는 지적을 받는 다른 우파 지도자와 달리 우크라이나 침공을 감행한 푸틴 대통령을 강하게 비난하고 우크라이나로의 무기 지원을 전폭 지지하는 입장을 견지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이탈리아 의회, 핀란드·스웨덴 나토 가입 비준 완료
    • 입력 2022-08-04 04:46:14
    • 수정2022-08-04 04:48:36
    국제
이탈리아 의회가 핀란드·스웨덴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가입 비준 절차를 마무리했습니다.

공영방송 라이(Rai)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탈리아 상원은 현지시각 3일 찬성 202표, 반대 13표로 두 나라의 나토 가입 비준안을 의결했습니다.

전날에는 하원이 압도적인 과반 찬성으로 비준안을 통과시켰습니다.

핀란드와 스웨덴이 나토에 가입하려면 이탈리아를 포함한 30개 모든 회원국의 의회 비준을 받아야 합니다.

이탈리아의 유력한 차기 총리 후보인 극우당 이탈리아형제들(FdI) 당수 조르자 멜로니 하원의원도 핀란드·스웨덴의 나토 가입을 전폭적으로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멜로니는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과 밀착해왔다는 지적을 받는 다른 우파 지도자와 달리 우크라이나 침공을 감행한 푸틴 대통령을 강하게 비난하고 우크라이나로의 무기 지원을 전폭 지지하는 입장을 견지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