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힘 내홍 극심…“TK 국회의원 존재감 상실”
입력 2022.08.04 (19:19) 수정 2022.08.04 (19:56)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민의힘이 극심한 내홍을 겪는 가운데 최대 지역기반인 대구경북 국회의원들의 존재감이 없어 지역민들의 실망이 커지고 있습니다.

대구경북 국회의원 25명은 모두 국민의힘 소속으로, 당대표 징계와 비대위 전환 추진 등 당의 명운이 걸린 현안에 어느 누구도 목소리를 내지 않은 채 권력구도 움직임만 눈치보고 있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지역 정가에서는 민심보다 공천권자가 더 중요한 지역 정치지형 탓에 생긴 현실이라며, 이로 인해 대구경북이 대권과 당권 창출에 최대 지분을 가졌다 하더라도 그에 걸맞는 대우를 받지 못하는 것이라는 자성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 국힘 내홍 극심…“TK 국회의원 존재감 상실”
    • 입력 2022-08-04 19:19:25
    • 수정2022-08-04 19:56:07
    뉴스7(대구)
국민의힘이 극심한 내홍을 겪는 가운데 최대 지역기반인 대구경북 국회의원들의 존재감이 없어 지역민들의 실망이 커지고 있습니다.

대구경북 국회의원 25명은 모두 국민의힘 소속으로, 당대표 징계와 비대위 전환 추진 등 당의 명운이 걸린 현안에 어느 누구도 목소리를 내지 않은 채 권력구도 움직임만 눈치보고 있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지역 정가에서는 민심보다 공천권자가 더 중요한 지역 정치지형 탓에 생긴 현실이라며, 이로 인해 대구경북이 대권과 당권 창출에 최대 지분을 가졌다 하더라도 그에 걸맞는 대우를 받지 못하는 것이라는 자성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